뉴스 > 금융 > 보험  
금융일반 | 은행 | 증권 | 보험 | 제2금융 |
보험료 내도 보상 못받았던 ‘화재보험’ 뜯어 고친다
그동안 아파트 임차인이 관리비 등을 통해 화재보험료를 납부함에도 보상을 받기는커녕 보험사가 소유자에게 지급한 보험금을 임...(2020.06.04. 15:36)
생보사, ‘보험계약대출’ 금리 최대 0.6%p 인하 추진
생명보험사(생보사)의 보험계약대출 금리가 최대 0.6%p 인하돼 이용자의 이자부담이 감소될 전망이다. 생보업계는 보험계약대출 ...(2020.06.03. 15:33)
“자차보험 자기부담금 환급, 보험계약자 전체 불이익”
자차보험 자기부담금을 환급 대상으로 볼 때 보험료 인상 등 다수의 보험계약자에게 오히려 불리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주장...(2020.05.31. 12:36)
변액유니버셜보험, 17년 지나도 원금조차 못 건진다
금융소비자연맹(금소연)이 생명보험사가 판매 중인 238개 변액유니버셜보험 상품 수익률을 전수 조사한 결과 2003년에 가입해 17...(2020.05.29. 14:55)
음주운전·뺑소니 하다간 패가망신, 최대 부담금 1.54억
음주운전자의 사고 부담금이 대폭 상향된다. 다음 달부터 음주운전자는 억단위 자기부담금을 부담할 수 있다. 음주·뺑소니 운전 ...(2020.05.27. 13:40)
1분기 보험사 순이익 26.1%↓…보험영업손실 확대 탓
올해 1분기 보험사 당기순이익이 전년에 비해 상당폭 줄었다. 보험영업손실이 확대된 영향이다. (2020.05.26. 13:25)
서민 노후 책임지는 변액연금보험, 연수익률 ‘마이너스’
금융소비자연맹(금소연)이 생명보험사가 판매 중인 292개 변액연금보험 상품 수익률을 전수 조사한 결과 지난 수년간 큰 손실을 ...(2020.05.21. 14:20)
소비자 몰래 쉬쉬…“車보험 자기부담금, 돌려줘야”
금융소비자연맹(금소연)이 ‘소비자와 함께’과 함께 자동차보험사들의 자기부담금을 소비자에게 돌려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2020.05.18. 14:04)
형편없는 연금저축…하나생명 실수익률 마이너스 7.72%
금융소비자연맹(금소연)이 생명보험사가 판매 중인 연금저축의 수익률 및 수수료율을 전수 조사한 결과 10년간 연평균 수익률이 1...(2020.05.12. 14:25)
겹악재 휩싸인 한화손보, 강성수 리더십 시험대
최근 한화손보가 연이은 악재에 시달리고 있어 취임 석달을 맞은 강성수 대표이사(사장)의 경영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적자...(2020.05.06. 14:35)
진화하는 보험업계, AI 기반 자동견적 서비스 출시
한화시스템이 보험개발원의 인공지능(AI) 기반 자동차 수리비 자동견적 시스템 ‘AOS 알파(Automobile Repair Cost On-line Servi...(2020.05.06. 12:03)
작년 보험사 RBC비율 269.5%…전분기比 17.4%p↓
지난해 12월 말 보험사의 지급여력비율(RBC비율)은 269.5%로 지난해 9월 말(286.9%) 대비 17.4%p 하락했다. 그만큼 보험사의 재무...(2020.04.27. 15:06)
작년 車보험 손해율 91.4%…전년比 5.5%p 악화
지난해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91.4%로 전년 대비 5.5%p 악화됐다. 한방진료비와 공임비, 도장비 등 자동차수리비 원가요소가 증가...(2020.04.26. 13:53)
작년 보험사 해외점포 순익 6990만불…200% 성장
지난해 국내 보험사들의 해외점포 순이익이 전년 대비 3배 가량 늘었다. 자연스레 자산 규모도 커졌다.(2020.04.21. 14:55)
국내 1위 생보사 삼성생명의 그림자, 전영묵 숙제 산적[3]
국내 1위 생명보험사 수장이 된 전영묵 삼성생명 대표이사 사장의 경영 행보에 업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삼성생명의 민원건수, ...(2020.04.20. 14:35)
지난해 보험사 대출채권 234.7조…전년比 5% 증가
지난해 보험사들의 가계 대출채권 잔액이 1년 전에 비해 감소했다. 대신 기업 대출채권 잔액이 늘며 전체 대출채권 잔액도 늘었다...(2020.04.16. 12:50)
손해율 88.5% 메리츠화재, 車보험료 2.9% 인상
메리츠화재가 평균 2.7%의 자동차보험료 인상에 나서며 자동차보험을 판매하는 11개 손해보험사의 보험료 인상이 사실상 마무리됐...(2020.04.15. 14:52)
작년 퇴직연금 적립금 200조원 넘었다…수익률 2.25%
퇴직연금 적립금이 사상 처음으로 200조원을 넘어섰다. 지난해 수익률은 전년보다 1%p 이상 늘었다. 금융감독원(금감원)과 고용노...(2020.04.05. 14:05)
신창재 회장 “코로나가 바꿀 세상 빠르게 준비해야”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이 임직원 메시지를 통해 영업 프로세스 전반의 디지털화를 주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2020.04.02. 13:53)
보험약관 이해도 평가, 일반인 평가 비중 확대
앞으로 보험약관 이해도 평가에서 일반인 평가비중이 10%에서 30%로 확대된다. 소비자 입장에서 약관을 보다 쉽게 개선할 수 있도...(2020.03.25. 16:46)
줄줄 새는 車보험 개편…음주·뺑소니 부담금 늘린다
금융당국이 소비자 권익 제고에 방점을 찍은 ‘자동차보험 제도 개선방안’(개선방안)을 내놓았다. 개선방안은 음주운전자 사고부...(2020.03.19. 14:46)
작년 보험사 순이익 1.9조원 폭락…10년만 최저
지난해 보험사들의 당기순이익 규모가 최근 10년 중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금리하락과 자동차보험 손해율 악화 등이 주요 요인으...(2020.03.17. 14:57)
음주운전·뺑소니 사고 시 운전자 부담 늘린다[1]
앞으로 보험가입자의 자기책임원칙 강화를 위해 음주운전이나 뺑소니 사고시 운전자의 부담이 확대된다. 실손의료보험 상품구조 ...(2020.03.02. 15:01)
국내 1위 삼성생명, 암보험 피해자들과 3년째 분쟁[1]
지난해 전년 대비 40% 넘는 순이익 감소라는 실적 부진을 보인삼성생명이 3년째 암보험 피해자들의 보험금 지급 관련, 분쟁의 늪...(2020.02.20. 15:40)
위기의 손보업계…1위 기업도 노사갈등 내홍
삼성화재 노조가 사측이 “노조 방해를 멈추고 있지 않다”며 지난 14일 ‘항의 공문’을 보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2020.02.20. 15:07)
1   2    3    4    5    6    7    8    9    10    Next

“농구는 제 인생의 전부…최고를 향해 부단히 노력하죠”
KBL프로농구팀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의 새로운 ...

인동초

more
“나만의 경쟁력 키워 휴먼다큐·여행 전문 PD 됐죠”
‘내 살 길은 내가 찾자’는 각오로 20년 넘게 ...

스카이 사람들

more
“사각지대 놓인 ‘미혼부 가정’ 돕기 위해 나섰죠”
아이 출생신고조차 어려운 싱글대디를 위해 법적...

전문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