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LH, 경기지역 4개 단지 상가 입찰 ‘과열 조짐’

하남·미사·안성 등 22호 상가…예정가격보다 4억여원 높게 낙찰된 곳도

길해성기자(hsgil@skyedaily.com)

기사입력 2017-04-21 12:35:16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자료=상가정보연구소]

21일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17일 실시된 LH 단지 내 상가의 입찰 결과 △하남미사 A14블록 8호 △하남미사 20블록 5호 △안성아양 B4블록 5호 △오산세교 B6블록 4호 등 신규 공급된 22호 상가가 모두 주인을 찾았다.
 
낙찰가 총액은 122억6760만7000원, 평균 낙찰가율은 184.75%를 기록했다. 낙찰된 22호 상가 중 10호의 낙찰가율이 200%를 넘어 다소 과열 양상을 띠었다.
 
안성아양 B-4블록 102호는 예정가격 2억5400만원보다 훨씬 높은 6억7287만원에 낙찰돼 공급 상가 중 최고 낙찰가율(277.48%)을 기록했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연구원은 “단지 내 상가는 고정 배후수요에 따른 안정적인 임차 수요 확보가 가능한 점이 매력”이라며 “개인뿐 아니라 법인 투자자들의 입찰이 활발해지는 등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어 고가 낙찰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