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내달 전국 지진 대피훈련…‘롯데월드타워’ 첫 실시

지자체·유치원·학교 등 참여…10개 라디오 통해 상황 전파

길해성기자(hsgil@skyedaily.com)

기사입력 2017-10-30 15:36:16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사진=스카이데일리DB]
  
지진 대피훈련이 내달 1일 전국에서 일제히 실시된다. 특히 국내 최고층 건물인 ‘롯데월드타워’에서도 실시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대중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30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2017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일환으로 열리는 이번 지진 대피훈련에는 각 지자체와 공공기관·전국 학교·어린이집·유치원·일부 민간기관 등이 참여한다.
 
국내 최고층 건물(123층)인 롯데월드타워에서도 개장 이후 처음으로 훈련이 실시된다. 건물 내 직원과 이용객 등 약 2200여 명이 훈련에 참여해 초고층 건물 내 지진 대피 요령을 익히게 된다.
 
이번 훈련은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지진의 특성을 반영해 민방위 경보나 사전 차량통제 없이 KBS라디오 등 10개 라디오 방송을 통해 상황이 전파된다.
 
이날 오후 2시부터 1분 30초간 지진대피 훈련이 시작된다는 안내방송이 나간 뒤 3분 30초 동안 지진 발생 상황을 가정한 실내 대피 안내·야외 대피방법 등이 라디오 전파를 타고 전달된다. 이어 지진 관련 안전정보와 정부 지진대책 관련 인터뷰 방송이 나간다. 방송은 오후 2시 20분께 종료된다.
 
행안부는 대피훈련 뒤로는 기관별로 지진 행동요령·심폐소생술·소화기 사용법 등 안전교육이 이뤄진다고 설명했다. 류희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지진이 발생했을 때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행동요령을 숙달하고 대피장소를 미리 알아두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진으로부터 나와 가족을 지키기 위해 적극적으로 훈련에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길해성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