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1인 가구 전성시대…가전도 더 작고 가볍게

대우전자, 3Kg 용량 미니 건조기 출시…‘스몰 럭셔리’ 열풍 미니가전 라인업 확대

유은주기자(dwdwdw0720@skyedaily.com)

기사입력 2018-09-13 11:21:4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사진=대우전자]
 
대우전자가 1~2인 가구 증가에 발맞춰 이들을 겨냥한 미니가전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대우전자는 13일 ‘미니(mini)’ 건조기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대우전자에 따르면 ‘미니’ 건조기는 3kg 용량으로 공간효율성과 이동성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기존 대용량 14kg 건조기 대비 5분의 1 (490x 631x401mm) 크기로 공간효율성이 높으며, 4분의 1(17kg) 무게로 이동이 용이한 점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두께 40.1cm 초슬림에 동급제품 대비 20% 가까이 작아진 크기뿐만 아니라 배기호스 설치가 필요 없는 제품으로 거치 공간의 부담을 줄여 다용도실, 배란다, 거실 등 다양한 곳에 설치가 가능하다.
 
자율 제어형 PTC 히터를 채용, 자체 발열량을 조절해 소비전력량을 최소화했다. 상황에 맞추어 표준·소량·탈취 등 의류를 알맞게 건조해 주는 3가지 건조 코스를 제공하여 표준 코스의 경우 한 번에 최대 수건 16개까지 건조할 수 있으며, 소량 건조 코스는 자연건조 시 12시간 이상 소요되는 빨래 건조 시간을 1시간 만에 고속건조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이중구조의 배기필터가 탑재돼 자연건조로 제거하기 어려웠던 의류 속 숨어있는 먼지나 보풀을 말끔하게 제거해준다.
 
이와 함께, 건조기 제품 중 국내에서 유일하게 UV 살균 기능과 플라즈마 탈취 기능을 채용, 건조 시 지속적으로 옷감 살균이 가능해 옷감에 밴 냄새를 제거해 줄뿐만 아니라 유해세균까지 살균할 수 있게 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3kg 건조기 ‘미니’ 전자식 다크 실버와 화이트 2개 모델과 다이얼식 화이트 모델 등 총 3개 모델이 출시된다. 가격은 30~40만원대다.
 
대우전자는 올해 1월 히트펌프 방식 10kg 용량 의류건조기 3종을 출시하며 시장에 진출했다. 이 제품은 지난 5월말 누적 판매량 5000대를 넘어섰으며, 대우전자는 10kg 제품 인기에 힘입어 이번에 1~2인 가구를 겨냥한 3kg 제품을 선보이며 라인업을 확대했다.
 
대우전자 관계자는 “1인 가구 증가의 영향으로 건조기 제품도 좀 더 작고 슬림한 제품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는 추세”라며 “대우전자는 구매 타깃층에 맞춰 건조기의 용량, 방식, 디자인 등의 차별화를 통해 시장 공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스몰 럭셔리’ 열풍에 힘입어 대우전자의 프리미엄 미니가전 판매가 늘고 있다. 벽걸이 드럼세탁기, 소형 김치냉장고 등 미니 가전은 1~2인 가구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효자 상품으로 자리매김 중이다.
 
[유은주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뺀살 만큼 쌀 기부하는 퍼네이션 기업이죠”
비만과 결식 문제해결 위한 ‘운동쌀알’ 플랫폼...

미세먼지 (2018-09-20 08:00 기준)

  • 서울
  •  
(좋음 : 22)
  • 부산
  •  
(좋음 : 20)
  • 대구
  •  
(최고 : 12)
  • 인천
  •  
(양호 : 31)
  • 광주
  •  
(양호 : 38)
  • 대전
  •  
(좋음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