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이용자 맞춤’ 개편

모니터단·만족도 조사 등 국민 의견 분석…지도서비스 확대 등

문용균기자(ykmoon@skyedaily.com)

기사입력 2018-10-11 12:34:16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국토교통부 [사진=스카이데일리 DB]
 
하루 평균 6만8000명이 방문하고 매일 35만 건 이상의 열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홈페이지가 모니터단과 사용자 의견을 수렴해 보다 편리하게 개편된다.
 
국토교통부는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에 국민의 의견을 반영해 지도서비스를 확대하고 모바일 앱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개선해 오늘부터 새롭게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또한 토지이용규제 관련 전문 용어를 국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토지이용 용어사전’ 핸드북을 제작·배포하기로 했다.
 
지난 2008년부터 제공하고 있는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는 자신의 땅에 대한 규제내용을 쉽게 알 수 있도록 필지별 지역·지구 지정 현황, 행위제한 및 규제안내서 등을 인터넷과 모바일 앱 등으로 제공하는 국토부의 대표적인 국민서비스다.
 
이번 개편안은 지도서비스 확대 등 홈페이지 대민서비스가 개선된다. 사용자들이 필지별 토지이용규제정보를 확인하고 해당 토지의 위치, 이용 상황 등을 다양한 지도에서 볼 수 있도록 거리보기 등 지도서비스를 확대했다.
 
이에 따라 지도 위에서 지번과 도로명주소로 필지를 바로 검색하고 다음, 네이버 지도를 연계한 일반·항공·거리보기 등의 지도서비스가 가능하게 된다.
 
모바일 앱의 기능도 개선된다. 검색기능을 강화하고 지도 위에서 규제내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어 지번과 도로명주소 통합 검색 기능과 규제내용을 읽기 편하도록 가독성이 뛰어난 UI를 도입하는 등 사용자 편의성이 개선될 예정이다.
 
또한 법령 기반의 어려운 토지이용관련 용어를 이해하기 쉽도록 제작해 일반사용자에게 배포(500부)할 예정이다. 핸드북은 소지하기 편한 책자 형태로 만들어 진다.
 
핸드북 사용을 희망하는 사람은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이달 15일부터 신청할 수 있으며 선착순 500명에게 내달 1일부터 배송할 예정이다. 또한 누구든지 국토교통부, 토지이용규제 홈페이지에서 핸드북 책자 파일을 다운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문용균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공유경제 통해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게 목표죠”
다문화사회·사회적 경제·공유경제에 관한 교육...

미세먼지 (2018-12-10 07:30 기준)

  • 서울
  •  
(좋음 : 29)
  • 부산
  •  
(좋음 : 20)
  • 대구
  •  
(양호 : 31)
  • 인천
  •  
(양호 : 32)
  • 광주
  •  
(좋음 : 16)
  • 대전
  •  
(양호 :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