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장현수 사례' 막는다…병역특례 봉사활동 지원

홍명보 축구협회 전무 “선수들과 관련기관 연결 추진”

전경훈기자(ghjeon@skyedaily.com)

기사입력 2018-11-07 23:06:38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장현수 사태 또 없도록 축구협회에서 직접 지원한다.[사진=뉴시스]
 
대한축구협회가 병역특례 선수들의 봉사활동 지원에 나선다. 병역특례 봉사활동 내용을 부풀렸다가 축구대표팀에서 영구 퇴출될 장현수(27ㆍFC도쿄) 같은 사례를 막기 위한 조치다.
 
7일 축구협회는 내년부터 병역특례 축구 선수들을 위한 단체ㆍ개인 봉사 프로그램을 마련한다고 밝혔다. 장현수 사례처럼 병역특례 선수들의 부실한 봉사활동을 사전에 방지하면서, 적절한 봉사 기회를 찾지 못하는 선수들도 돕는다는 취지다.
 
축구협회는 우선 취약계층과 유소년을 위한 축구 클리닉 행사 등을 직접 마련해 병역특례 선수들이 단체로 참여하게 할 계획이다.
 
올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혜택을 받은 선수들은 여름과 겨울 휴식기에 정기적으로 단체 봉사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또 시즌 중에라도 개별적으로 봉사활동을 이수하려는 선수들을 위해서는 공공기관과 제휴해 개인 봉사 프로그램도 마련할 계획이다.
 
홍명보 협회 전무는 "장현수에게 무거운 벌을 내렸지만 징계만이 능사가 아니다. 벙역특례 봉사활동에 대해 검토한 결과, 선수들이 개인적으로 섭외를 하고 실제로 꾸준히 이행하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판단했다"며 "협회에서 실효성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거나 관련 기관을 연결해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추진하게 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한편, 현행 법에 따르면 병역특례 혜택을 받은 선수는 체육요원으로 편입신고한 이후 4주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34개월 동안 544시간의 체육 봉사활동을 이수해야 한다. 외국에서의 봉사활동은 272시간 이내만 인정되며, 해당 국가에 거주하는 한국인이 대상자에 반드시 포함돼야 한다.
 
[전경훈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1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미혼모가 당당한 사회 우리가 직접 만들께요”
미혼모 자존감 회복 및 경제적 자립, 사회참여 ...

미세먼지 (2018-11-16 17:00 기준)

  • 서울
  •  
(보통 : 49)
  • 부산
  •  
(좋음 : 28)
  • 대구
  •  
(나쁨 : 58)
  • 인천
  •  
(양호 : 39)
  • 광주
  •  
(양호 : 39)
  • 대전
  •  
(상당히 나쁨 : 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