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풀무원, EBSe와 ‘영어 쿠킹클래스’ 열어

동물복지 달걀로 배우는 영어…EBSe ‘니콜’ 선생님 진행

강주현기자(jhka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1-20 13:56:29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사진=풀무원]
 
풀무원이 동물복지 달걀로 배우는 영어 쿠킹클래스를 마련했다.
 
풀무원은 지난 1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16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에서 EBS의 영어교육채널 EBSe(EBS English)와 함께 동물복지 달걀을 활용한 ‘영어 쿠킹클래스’를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영어 쿠킹클래스는 EBSe가 주관하고 풀무원은 레시피와 풀무원 동물복지 목초란 등 식재료, 조리 도구 등을 지원했다. 초등학교 3~6학년 어린이와 학부모가 한 쌍을 이뤄 총 30가족이 참여했다.
 
이날 만든 요리는 풀무원의 ‘동물복지 목초란’을 활용한 ‘스터프드 에그(Stuffed egg)’다. 미리 삶아 놓은 동물복지 목초란을 반으로 자른 뒤 노른자만 빼서 요거트와 고구마샐러드 등을 섞은 후 다시 달걀 흰자에 채우면 완성되는 쉬운 요리다.
 
EBSe의 어린이 영어교육 전문가 니콜(Nicole) 선생님의 지도 하에 쿠킹클래스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영어로 조리법을 익히면서 손수 요리를 만들었다.
 
요리 실습과 함께 산란계(알을 낳는 닭) 동물복지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도 가졌다. 어린이들은 좁은 공간에서 사육되는 배터리 케이지 사육방식과 오픈된 공간에서 닭들이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 동물복지 사육방식을 비교하며 산란계 동물복지에 대해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었다.
 
풀무원은 지난 2007년 국내 식품기업 최초로 동물복지를 사업에 도입하며 국내 동물복지 식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 유럽식 동물복지 사육시설인 Aviary 계사에서 생산한 ‘동물복지 목초란’을 전국 출시하였고 이어서 편의점 전용 제품인 ‘동물복지 훈제란’을 선보였다. 두 제품 모두 농림축산식품부의 동물복지 인증을 받았다.
 
김혜미 풀무원 브랜드관리실 브랜드팀 담당자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원료가 되는 가축의 사육에서부터 안전성이 고려돼야 한다”며 “이번 영어 쿠킹클래스에 참여한 어린이들이 영어도 배우면서 동물복지에 대해 생각해보는 좋은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강주현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40억 이상의 집을 소유 중인 연예인은 누가 있을까?
김수현
키이스트
비(정지훈)
큐브디씨
이요원
매니지먼트 구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부자가 되는 징검다리 손수 놓아주는 사람들이죠”
“개인 상황에 맞춰 재무설계하고 시장 변화에 ...

미세먼지 (2019-07-22 05:00 기준)

  • 서울
  •  
(보통 : 44)
  • 부산
  •  
(좋음 : 27)
  • 대구
  •  
(양호 : 32)
  • 인천
  •  
(보통 : 46)
  • 광주
  •  
(양호 : 32)
  • 대전
  •  
(보통 :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