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韓 경제 불확실성 증대…안전자산 달러보험 몰린다

미중 무역 전쟁에 일본 수출 규제까지…보험사, 앞다퉈 달러상품 출시

임현범기자(hby6609@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7-10 11:57:34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여의도 금융가 ⓒ스카이데일리
 
최근 미중 무역 전쟁에 이어 일본의 반도체 수출 규제로 인해 한국의 경제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안전자산 선호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특히 달러보험 상품은 보험금을 달러로 받을 수 있어 때 아닌 호황을 누리고 있다.
 
1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달러보험 상품이 최근 몇 년 새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AIA생명보험의 ‘(무)골든타임 연금보험2’의 경우 올해 상반기 월 평균 400억원 상당의 보험료가 유입됐다. 푸르덴셜생명이 지난해 출시한 ‘(무)달러평생보장보험’도 지난 4월 기준 총 3500건의 판매고를 올렸다. 메트라이프생명의 ‘유니버셜달러종신보험’은 5월 말 기준 누적 판매 6만5000건, 누적초회보험료 1400만 달러를 돌파했다.
 
달러보험은 달러로 보험료를 납인한 뒤 추후 보험금을 탈 때도 달러로 받는 상품이다. 달러예금에 비해 이율이 높고 10년 이상 유지하면 비과세 혜택을 주는 경우가 있어 주로 안정적인 투자처에 장기 투자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몰리는 경향이 강하다.
 
다만 단기 환차익만 노린 투자는 지양해야 한다. 예상치 못한 시점에 달러가 떨어진다면 원금 손실 가능성이 다분하고 그 위험은 가입자에게 돌아간다. 때문에 가입자는 환율 변화를 살펴보면 납입을 유동적으로 조절할 수 있도록 만든 상품을 선택할 지 꼼꼼히 따져볼 필요가 있다.
 
이와 관련해 보험업계 관계자는 “달러종신보험의 경우 사망이나 질병에 대비한 상품이고, 달러연금보험과 달러저축보험은 투자를 위한 상품으로 볼 수 있다”며 “자신의 투자 성향을 고려해 상품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임현범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1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1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집을 소유한 명사들
박지현
원주 DB 프로미
박해돈
KGB물류그룹
최종구
수출입은행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모든 한부모가족에 대한 인식개선이 목표죠”
혼자 아이 양육하는 엄마 아빠는 이 세상의 슈퍼...

미세먼지 (2019-10-17 07:00 기준)

  • 서울
  •  
(양호 : 32)
  • 부산
  •  
(좋음 : 18)
  • 대구
  •  
(좋음 : 28)
  • 인천
  •  
(보통 : 42)
  • 광주
  •  
(보통 : 47)
  • 대전
  •  
(양호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