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하이트진로, 소주 수출 증가세…러시아 MZ세대 공략

소주 수출 전년 대비 11% 증가…과일 리큐르 수출량 3년간 169% 성장

먹방유튜버·푸드 블로 거 등 인플루언서 적극 활용 러시아 MZ세대 집중 공략

양준규기자(jgya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1-06-21 14:14:44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하이트진로의 러시아 소주 수출 실적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사진은 하이트진로. ⓒ스카이데일리
 
보드카의 나라 러시아에서 한국 소주의 인기가 MZ세대를 중심으로 높아지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러시아 소주 수출 실적이 전년 대비 11% 증가했다고 21일 밝혔다.
 
‘청포도에이슬’ 등 과일 리큐르는 전년 대비 40% 성장하면서 전체 소주 판매 실적을 이끌어 코로나19로 주류시장이 전반적으로 침체된 상황에서도 수출량이 증가했다.
 
하이트진로의 러시아 소주 수출량은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2017년부터 3년간 전체 소주는 연평균 76% 성장했다. 특히 과일 리큐르는 같은 기간 동안 169% 성장하며 현지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보드카가 대세인 러시아 시장에서 이룬 성과라 의미가 크다는 분석이다.
 
하이트진로는 현지 MZ세대 집중 공략이 주효했다고 평이다. 주류광고 규제가 엄격한 러시아 시장 특성을 고려해 영상과 SNS 등에서 간접광고를 진행했다. 한국 음식 먹방 콘셉트의 유튜버와 바텐더, 푸드 블로거 등을 포함한 인플루언서를 적극 활용해 MZ세대에 홍보했다.
 
상대적으로 낮은 알코올 도수와 다양한 과일 맛도 러시아 MZ세대를 움직였다. 청포도에이슬을 필두로 한 과일 리큐르 제품과 참이슬은 맛이 굉장히 좋다는 반응이 이어지면서 젊은 층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
 
하이트진로는 유통채널 확대에도 주력했다. 모스크바 현지 대형마트와 체인점을 집중 공략해 참잉슬과 청포도에이슬 등 대표 제품들을 입점시키며 꾸준히 현지화를 모색하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올해도 유튜버 등을 활용한 자연스러운 브랜드 노출과 러시아 현지 마켓 내 제품 취급률을 높이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상무는 “2016년 소주 세계화 선포 이후 러시아를 포함한 여러 나라의 시장 변화를 주목해 현지에 맞는 마케팅 활동에 집중하고 있다”며 “러시아의 경우 새로운 트렌드에 개방적인 MZ세대의 니즈에 맞춘 활동으로 K-소주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준규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3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쇼미더고스트’에 출연하는 '한승연'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장일태
나누리병원
지승동
대명종합건설
한승연
YG엔터테인먼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고인의 마지막 흔적 정리하며 생명도 살리는 일이죠”
특수청소, 죽음에 대한 경각심과 생명을 지키는 ...

미세먼지 (2021-08-03 01: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