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야구
투타겸업 오타니 “MLB 개막전 서울 시리즈 출전, 확신”
다저스 팬 페스티벌에 참여해 재활 과정 소개
오른쪽 팔꿈치 재활 중… 지명타자 선발 출전
스카이데일리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04 10:36:48
▲ 오타니 쇼헤이가 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팬 페스티벌에 참여해 취재진과 인터뷰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 AP·연합뉴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로 이적한 오타니 쇼헤이(29)가 서울에서 열리는 2024MLB 개막전 출전을 확신했다.
 
MLB닷컴은 4(한국시간) “오른쪽 팔꿈치 수술을 받고 재활 중인 오타니가 개막전 서울 시리즈에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할 것이라고 전했다.
 
오타니는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다저스 팬 페스티벌에 참여해 개막전 출전을 확신한다지금 재활 일정을 잘 소화하고 있다. 빠르지도 느리지도 않지만 개막전에 맞추는 건 문제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 메이저리그 공식 개막전은 320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다저스는 김하성이 속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320일과 21일 고척돔에서 2연전을 벌이며 2024년 메이저리그 시작을 알린다.
 
양 팀에 스타 플레이어들이 즐비하지만 가장 눈길을 끄는 선수는 오타니다. ‘투타 겸업을 하며 메이저리그에서 신드롬을 일으킨 오타니는 2023시즌이 끝나고서 다저스와 107억 달러(9255억원)에 계약했다.
 
오타니의 일거수 일투족은 최근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핫뉴스로 통한다. 그의 서울 시리즈 출전 여부는 2024년 메이저리그 개막전 최대 이슈기도 하다. 오타니는 지난해 9월 팔꿈치 수술을 받았다.
 
아직 몸 상태가 완전하지 않은 오타니가 2경기를 치르고자 굳이 서울까지 날아가는 위험을 감수할 필요는 없다고 오타니의 서울 시리즈 출전을 만류하는 일본 언론도 있었다.
 
하지만 오타니는 올해 첫 다저스 공식 행사에서 서울 시리즈 출전을 약속했다.
 
오타니는 미국·일본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티 배팅, 토스 배팅은 100%로 소화하고 있다. 스프링캠프를 시작하면 피칭 머신이나 배팅볼 투수가 던지는 공을 칠 것이다. 개막전 출전을 확신한다당장 투수 훈련을 할 수는 없지만 타격 훈련에는 어떤 제약도 없다. 무리하지 않는 안전한 범위에서 재활 훈련을 잘 수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스카이데일리·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