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유통·물류·광고
CJ대한통운 현대제철과 ‘미들마일 물류 제휴 업무협약’ 체결
현대제철 온라인 철강몰 60개 입점사 대상 화·차주 연결 서비스 구축 기대
이유경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6 09:13:09
▲CJ대한통운은 현대제철과 '미들마일 물류 제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이 현대제철과 미들마일 물류 제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더 운반은 현대제철 온라인 철강몰인 ‘HCORE STORE’ 입점사 60여 곳을 대상으로 미들마일 운송을 위한 화·차주 연결 서비스를 제공할 전망이다. 더 운반과 현대제철은 물류협업을 위해 연초부터 제휴 및 개발 범위 등을 논의했으며 시스템 구축 및 API연동을 마치고 최근 서비스를 개시했다.
 
이와 관련해 현대제철 파트너사는 HCORE STORE-더 운반 플랫폼 간 연동을 통해 원하는 철강재의 전국 단위 재고상황·운임비용 등을 한 번에 파악할 수 있게 됐다. 주문한 철강재의 배송 정보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입금 작업의 신속·간소화를 통해 구매자·판매자·차주 등 미들마일 물류 주체의 편의를 높였다.
 
이에 CJ대한통운은 대규모 B2B 플랫폼과 협업을 통한 브랜드인지도 상승 ·차주 유입 확대를 현대제철은 HCORE STORE 고객사의 효율 향상에 따른 신규 입점 유치 기대 등의 부수 효과도 노릴 수 있게 됐다.
 
CJ대한통운과 현대제철은 이번 전략적 협업이 철강재 미들마일 시장의 효율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더 운반은 화주와 차주를 직접 잇는 CJ대한통운의 AI기반 기술혁신 운송 플랫폼이다. AI가 화주 등록 정보에 맞춰 가장 알맞은 차주를 스스로 찾고 매칭을 제안하며 차주의 운행 선호 구간을 고려한 맞춤형 매칭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화물 종류·물량·운행 거리 등의 운송 정보와 기상 상황·유가·계절 요인 등의 외부 정보가 정교한 알고리즘으로 분석돼 실시간 최적 운임을 산출한다. 이 기능을 통해 더 운반은 과거 화주와 차주 사이에서 불투명하게 수수료를 받는 중개업자의 자리를 대신하고 물류 시장 내 병폐로 꼽혀온 레몬마켓현상을 소거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