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아는 형님’ 미스터트롯 TOP7의 위력…3주 연속 동시간대 1위

23일 방송된 ‘아는형님’ 미스터트롯 특집 평균 시청률 14.7% 기록

정동현기자(dhjeo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5-25 16:58:51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3주 연속 방송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한 JTBC 예능 ‘아는 형님’ 미스터트롯 특집 [사진=JTBC]
 
‘미스터트롯’ 멤버들과 함께한 ‘아는 짝꿍 트로트대전’이 주말 큰 웃음을 선사했다.
 
시청률 조사 회사인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3일(토) 방송된 JTBC ‘아는 형님’ 231회의 평균 시청률이 14.7%를 기록했다.
 
지상파와 비지상파를 합쳐 동시간대에 방송된 프로그램 중 3주 연속 1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2049 시청자를 대상으로 한 타깃 시청률 역시 5.0%로 3주 연속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 기록은 19.3%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은 ‘미스터트롯’ TOP7 멤버들의 마지막 이야기로 TOP7 멤버들과 형님들이 짝을 지어 트로트 경합을 벌이는 ‘아는 짝꿍 트로트 대전’으로 꾸려졌다. 트로트대전 오프닝에서는 둘째이모 김다비가 깜짝 출연하며 ‘주라주라’를 선보이며 축하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각팀은 개성과 실력, 짝꿍간의 호흡까지 모두 보여줄 수 있는 품격있는 무대를 선사했다.
 
19.3%를 기록한 최고의 1분은 ‘아는 짝꿍 트로트 대전’ 결과 발표 현장이다. 김호중-강호동의 팀이 3위인 ‘미(美)’를 차지한 가운데 가수가 직업인 멤버들 영탁-김희철 팀, 민경훈- 장민호 팀이 남아 긴장감을 조성했다.
 
결과는 최종 점수 98점을 얻은 두 팀의 공동 선수였다.
 
영탁은 “혼자 힘으로는 할 수 없었을 ‘진(眞)’을 김희철이 도와줘서 할 수 있었다. 장민호와 공동우승이라 더욱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장민호는 “‘미스터트롯’에서는 진을 못했지만 ‘아는 형님’에서 진을 해보니 (당시) 임영웅의 느낌이 어땠을지 알 것 같다. 그리고 나를 픽했던 민경훈에게 진을 선물할 수 있어서 기분이 좋다”라고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우승을 차지한 팀에게는 한우 등이 상품으로 주어지면서 멤버들을 흐뭇하게 했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56

  • 감동이예요
    2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1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K리그1 축구팀 'FC서울'을 이끌고 있는 최용수 감독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송승헌
더좋은 이엔티
유용주
DB금융연구소
최용수
FC 서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0-07-12 04:30 기준)

  • 서울
  •  
(최고 : 11)
  • 부산
  •  
(최고 : 12)
  • 대구
  •  
(좋음 : 27)
  • 인천
  •  
(최고 : 11)
  • 광주
  •  
(최고 : 11)
  • 대전
  •  
(최고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