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현대위아, 미래 먹거리 수소전기차 부품 사업 진출

공기압축기 2023년 생산 목표…스마트팩토리·로봇 사업 비롯 협력사 상생 강화

오창영기자(cyoh@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7-06 15:18:02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현대위아는 ‘2020 지속가능보고서’를 6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에서 현대위아는 2023년 생산을 목표로 공기압축기 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사진은 현대위아 창원본사. [사진=현대위아]
 
현대위아가 수소차, 전기차 등 전망이 밝은 사업에서 미래 먹거리를 발굴키로 했다. 수소전기차 부품인 공기압축기 등 수소·전기차 관련 부품과 스마트팩토리, 미래형 무기 등을 중심으로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뤄낸다는 구상이다.
 
현대위아는 ‘2020 지속가능보고서’를 6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에서 현대위아는 2023년 생산을 목표로 공기압축기 사업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공기압축기는 수소로 전기를 만들 때 필요한 공기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수소전기차의 필수 부품이다. 현대위아는 그동안 모터와 터보차저 등을 생산해온 만큼 이들 기술을 공기압축기 개발에 적극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친환경차 내부의 모든 열을 통합 관리하는 ‘통합열관리 모듈’을 2023년까지 개발할 계획이다. 통합열관리 모듈은 차량 실내 온도를 쾌적하게 조절하고 모터·인버터·감속기·배터리 등 주요 부품에 최적의 열 환경을 제공한다.
 
수소차를 중심으로 한 스마트팩토리 사업과 로봇 부문 사업 영역도 확장키로 했다. 현대위아는 로봇개발팀을 신설하고 근로자와 함께 일하는 협동 로봇을 개발 중이다. 향후 자동차 산업 특성에 적합한 물류 로봇과 주차 관제시스템 등으로 로봇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대위아는 지속가능성보고서를 통해 협력사와의 상생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최근 상생협력팀을 신설한 현대위아는 국내외 1600여개의 협력사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다져 나가기로 했다. 또 협력사의 실질적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 시스템과 연구개발 협력도 늘려 나갈 계획이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이번에 발간한 지속가능성보고서를 통해 현대위아의 성과와 발전 방향을 확인할 수 있다”며 “현대위아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지속가능한 발전과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창영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연예계 대표 뇌섹남 '하석진'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구광모
LG
신형근
駐 히로시마총영사관
하석진
엘케이컴퍼니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0-08-11 17: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