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국제유가 약보합…미·중갈등 고조에 금‧은 가격 상승

텍사스산 원유 41.90달러, 영국산 브렌트유 44.29달러

정동현기자(dhjeo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7-23 11:20:08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미 캔자스주 오클리 남쪽 들판에서 작동을 멈춘 오일 펌프 잭이 석양을 배경으로 실루엣을 드러내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국제 유가는 22일(현지시간) 약보합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9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0.05%(0.02달러) 내린 41.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9월물 브렌트유는 현재 0.07%(0.03달러) 내린 44.2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국이 중국에 휴스턴 주재 총영사관 폐쇄를 요구하고 중국도 단호한 대응을 예고하면서 미중 갈등이 다시 악화한 가운데 미국 내 원유 재고가 금주 490만배럴 늘어났다는 소식에 수요 위축 우려가 되살아났다.
 
반면 국제 금값과 은값은 연일 큰 폭의 오름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1,2%(21.20달러) 오른 1865.10달러에 9월 인도분 은은 온스당 7.4%(1.59달러) 급등한 23.144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금은 2011년 9월 이후 최고가 행진이고 은은 2013년 9월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미중 사이의 정치적 갈등 고조가 안전자산인 금과 은에 투자 수요를 쏠리게 한 배경으로 분석된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2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5년 만에 TV조선 드라마 ‘복수해라’로 브라운관에 복귀하는 배우 '김사랑'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사랑
레오인터내셔널
남창우
한양대학교 자연과학대 자연과학부 물리학전공
박찬정
울산대학교 의과대 의학과 진단검사의학교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기후변화, 먼 미래 아닌 지금 당장 우리의 문제죠”
지구온난화 대응 및 재생에너지 전환을 목표로 ...

미세먼지 (2020-09-26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