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국민권익위, 불법 촌지 63개 학교 실태조사

금품 수취자·제공자 모두 과태료·형사처벌 제재대상

홍승의기자(suho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11-26 16:47:3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2016년 이후 촌지·불법 찬조금 수수사건이 있었던 전국 63개 학교에 대해 사건을 제대로 처리했는지 국민권익위원회(국민권익위)가 실태조사에 나섰다. 사진은 등교중인 모녀의 모습. [사진=뉴시스]
 
2016년 이후 촌지·불법 찬조금 수수사건이 있었던 전국 63개 학교에 대해 사건을 제대로 처리했는지 국민권익위원회(국민권익위)가 실태조사에 나섰다.
 
국민권익위는 해당 학교가 청탁금지법 상 과태료부과 누락 등 부적절한 처리를 하지 않았는지 조사한 뒤 문제가 드러나면 시정조치를 요구할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운동부 코치 등도 학교(법인)와 직접 근로계약을 체결했다면 청탁금지법 적용대상에 해당하며 금품을 받은 교직원 뿐 아니라 금품을 제공한 학부모도 과태료·형사처벌 등 제재대상에 해당할 수 있다.
 
국민권익위는 학교 교직원·학부모에게 공문 및 학부모 알림장 등을 통해 위 사실을 안내하는 등 청탁금지법 홍보를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교육청 청렴도 측정 시 촌지·불법 찬조금 등 부패 개연성이 높은 ‘운동부 운영’ 측정 결과를 추가 반영하고 촌지·불법 찬조금 다수 발생기관을 대상으로 청렴컨설팅도 실시할 예정이다.
 
임윤주 국민권익위 부패방지국장은 “학교 현장의 촌지와 불법 찬조금은 청탁금지법 위반 소지가 있고 도덕성을 존립기반으로 하는 학교에 대한 불신을 초래한다”며 “우리 사회의 미래가 될 학생들이 공정과 청렴의 가치를 몸소 느끼면서 자라나도록 촌지·불법 찬조금을 뿌리 뽑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승의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2021년 첫날부터 현빈과의 열애를 인정해 화제가 된 배우' 손예진'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구본능
희성그룹
김광석
참존
손예진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음악으로 행복과 위로 전하는 풋풋한 걸그룹이죠”
아역배우 출신 4명이 뭉쳐 만든 당찬 10대 소녀 ...

미세먼지 (2021-01-25 07: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