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설 앞두고 사과·굴비 등 성수식품 전국 일제점검

제조·판매 3500곳 점검 예정…잔류농약·중금속·식중독균 등 검사 안전성 확인

이유진기자(yjlee@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1-02 15:06:2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다가오는 설 명절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소비자들이 안전한 먹거리를 구입할 수 있도록 단속에 나설 계획이다. 사진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스카이데일리
 
다가오는 설 명절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소비자들이 안전한 먹거리를 구입할 수 있도록 단속에 나설 계획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식약처)는 설 명절을 앞두고 국민들이 안심하고 식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설 성수식품 위생관리 실태를 오는 8일부터 14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집중 점검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일제 점검은 △제수용·선물용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을 제조·가공하는 업체 △전통시장·대형마트 등 설 성수식품 판매업체 △설 귀성길에 많이 이용하는 고속도로 휴게소 내 음식점 등 총 3500여 곳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무등록(신고) 제조·판매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냉동고기를 냉장육으로 속여 판매하는 행위 △식품의 위생적 취급 여부 등이다.
 
또한 설에 많이 소비되는 한과, 사과, 굴비, 주류, 건강기능식품 등을 수거해 잔류농약, 중금속 및 식중독균 등을 검사해 안전성을 확인한다.
 
아울러 제수용·선물용 수입식품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오는 2일부터 10일까지 수입통관 단계에서도 정밀검사를 강화한다. 수입검사 강화 대상은 △고사리·밤 등 농산물(7개 품목) △포도주·건어포 등 가공식품(5개 품목) △프로바이오틱스·프로폴리스 등 건강기능식품(4개 품목)이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을 통해 국민들에게 안전한 설 성수식품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고의적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의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 조치를 병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소비자들이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1399 또는 민원 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해 줄 것을 요청한다”고 당부했다.
 
 
[이유진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샐러리맨의 신화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집이 있는 동네에 사는 기업인들
서정진
셀트리온
신희호
아모제
윤문균
현대삼호중공업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전지현·류승룡 스타덤 올린 명품영화 제작했죠”
영화제작에 대한 꿈 잃지 않고 그 꿈 향해 달려...

미세먼지 (2020-01-28 02:30 기준)

  • 서울
  •  
(최고 : 10)
  • 부산
  •  
(최고 : 6)
  • 대구
  •  
(최고 : 5)
  • 인천
  •  
(최고 : 10)
  • 광주
  •  
(최고 : 9)
  • 대전
  •  
(최고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