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쥴리 벽화’, 연일 논란…페인트 덧칠·고발·청주 벽화 예고까지

보수 유튜버, 종로구 벽화에 검은 페인트칠

활빈단 “명백한 명예훼손”…경찰 고발 계획

닉네임 ‘친일파청산’…“큰일 났네, 윤 서방”

기사입력 2021-08-01 14:08:22

▲ 1일 서울 종로구 관철동의 한 중고 서점 외벽에 있던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아내 김건희 씨를 비방하는 내용의 '쥴리 벽화'는 보수 성향 유튜버들의 낙서로 흔적조차 없다. [사진=박미나 기자] ⓒ스카이데일리
 
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아내 김건희 씨를 비방하는 내용의 벽화가 연일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한 유튜버가 벽화를 검은 페인트로 덧칠하는가 하면 시민단체는 벽화를 설치한 관계자를 고발하겠다고 예고했다. 한 누리꾼은 충북 청주에 해당 벽화를 그리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4시께 한 보수 유튜버가 각종 장비를 든 채 종로구 벽화를 검은색 페인트칠을 했다. 그리고 노란색 글씨로 ‘페미, 여성단체 다 어디 갔냐?’ 등의 글귀가 적혔다.
 
해당 논란은 건물주이자 서점 주인인 여 모씨가 ‘쥴리의 남자들’, ‘쥴리의 꿈! 영부인의 꿈!’이란 문구와 함께 김 씨의 얼굴을 묘사한 듯 한 벽화를 설치한 사실이 알려지면 불거졌다. 벽회에 대한 논란이 쏟아지자 서점 측은 흰색 페인트로 지적된 문구를 지웠다. 또 벽화 위에 ‘맘껏 표현의 자유를 누리셔도 됩니다(벽화는 보존해주시고요)’라고 적힌 현수막을 걸어 낙서를 허용하기도 했다.
 
시민단체 활빈단은 벽화 관계자 등을 경찰해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홍정식 활빈단 대표는 “유력한 대선 예비후보인 윤 전 총장에 대한 정치 폭력이자 표현의 자유를 빙자한 윤 전 총장 배우자에 대한 인권침해 범죄행위다”며 “명백한 명예훼손 범죄이다”고 전했다.
 
한 누리꾼은 트위터를 통해 충북 청주에도 쥴리 벽화를 그릴 것이라고 예고했다. 지난달 31일 ‘친일파청산’이라는 닉네임을 쓰는 한 누리꾼이 “청주 쥴리의 남자 벽화 그린다”며 “전국적으로 난리가 날 것 같다. 아이고 큰일 났네 윤 서방”고 했다. 정확한 장소는 밝히지 않았다.
 
한편 윤 전 총장 측은 쥴리 벽화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지 않기로 했다. 윤석열캠프 대외협력특보인 김경진 전 의원은 지난달 31일 YTN 라디오 방송에서 “쥴리 벽화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안 하겠다고 캠프 내에서 의견이 모인 것 같다”며 “표현의 자유와 형법상의 모욕죄 사이의 문제인데 굳이 이런 것을 가지고 형사상 고소·고발한다는 것도 우스운 일이다”고 했다.

 [한대의 기자 / sky_duhan2030 , duhan@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호반건설 창업주 '김상열' 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상열
호반건설
신윤식
하나로통신
양두석
보험연수원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동정의 시선이 아닌 피해자로서 고아의 권리를 찾아주죠”
요보호아동 및 보육원 퇴소자 위한 인권사업 진...

미세먼지 (2021-09-20 23: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