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기업 68% “올해 신입사원 채용계획 있다”

잡코리아 신입사원 채용계획 설문조사 결과

대기업 92%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한다”

기사입력 2022-01-13 11:11:32

▲ 기업 3곳 중 2곳이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제공=잡코리아]
 
기업 3곳 중 2곳이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대기업은 90% 이상이 올해 대졸 신입사원을 채용할 것이라고 답했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는 국내기업 567개사의 채용담당자를 대상으로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에 대해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을 확정한 기업은 67.7%로 나타났다. 이 외에 16.4%는 ‘채용 계획이 없다’고 답했고, 15.9%는 ‘채용 계획을 정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기업 규모 별로는 대기업 중 91.9%가 ‘올해 대졸 신입사원을 채용할 것’이라 답해 중견기업(80.5%)이나 중소기업(63.0%)보다 많았다.
 
지난해 하반기 잡코리아 조사에서는 기업 51.2%가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이 중 대기업이 72.3%, 중견기업이 58.0% 중소기업이 46.2%로 올해에는 기업들이 지난해 하반기에 비해 신입 사원 채용에 더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계획하고 있는 신입사원 채용 시기는 ‘1월(32.0%)’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3월(20.8%)’, ‘2월(17.7%)’, ‘4월(13.0%)’ 순으로 조사돼 월별 모집 비율은 크게 차이 나지 않았다. 또한 기업 절반은 대졸 신입사원 모집을 ‘수시채용(50.0%)’으로 진행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다음으로 ‘공개채용(27.3%)’, ‘상시채용(22.7%)’ 순이었다.
 
기업 10곳 중 6곳은 신입사원 채용 시 우대요인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 기업 채용 담당자 중 65.3%가 우대 요인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신입사원 채용 시 중요하게 평가하는 기준(복수 응답 가능)은 ‘지원 분야에서 일해본 경험(53.8%)’이 가장 많은 응답률을 얻어 1위에 올랐다. 이어 ‘지원 분야 전문지식과 자격증 보유(38.6%)’, ‘책임감과 성실함이 느껴지는 태도(36.8%)’, ‘자기 발전에 대한 높은 관심과 의지(20.3%)’ 등이 뒤따랐다.
 
이 외에 ‘오래 근무할 것인지(18.6%)’, ‘입사 의지(15.9%)’, ‘지원한 기업에 대한 관심(14.6%)’, ‘지원한 업계에 대한 관심과 사전지식(12.2%)’, ‘팀워크를 위한 협업능력이 있는지(12.2%)’, ‘조직 적응을 위한 친화력’ 등도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준규 기자 / sky_ccastle , jgyang@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품관 확장 전략에 나서고 있는 현대백화점의 '김형종' 사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형종
현대백화점
최태홍
대원제약
한기수
극동도시가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2-01-23 20: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