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TV·방송
‘이경규가 간다’ 20년만의 부활… 카타르 월드컵 현장 간다
2002년, 2006년 월드컵 이어 2022년 카타르 월드컵도 'RE경규가 간다'
예능 대부 이경규가 이끌고, 인기 유튜버 오킹 합세해 기대감 상승
장은영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2-11-17 18:15:07
 
▲ 월드컵 특집 방송 ‘이경규가 간다’가 20년 만에 유튜브에서 부활한다. 사진은 ‘RE경규가 간다’ 티져 영상. [사진=뉴시스]
 
월드컵 때마다 특집 프로그램으로 제작되어 큰 인기를 끌었던 이경규가 간다가 첫 방송 후 20년 만에 부활한다. 2002년과 2006년 월드컵 때 축구 덕후로 알려진 이경규가 월드컵 현장을 직접 방문해 재미있고 생생하게 중계한 방송 프로그램이 올해는 유튜브 웹예능으로 제작된다.
 
2022년 ‘RE경규가 간다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재탄생한 본 프로그램의 티져 영상은 17 유튜브 채널 흥마늘 스튜디오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17일 MCN 업계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월드컵 특집으로 큰 사랑을 받은 이경규가 간다가 자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활하게 돼서 기쁘다며 금일 공개되는 티져 영상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밝혔다.
 
2022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화려하게 부활하는 ‘RE경규가 간다는 이경규의 유튜브 첫 데뷔작이기도 해서 방송가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경규는 해당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자타공인 월드컵 덕후의 면모를 제대로 선보였다는 후문이 전해졌다또한 181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오킹이 이경규의 카타르 현지 가이드이자 유튜브 선배로 합류하게 되어 신선한 시너지를 발휘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예능 대부 이경규의 화려한 인맥과 내공으로 프로그램이 한층 더 재미있고 알찬 내용으로 구성된다또한 스타 선수들과의 생생한 인터뷰까지 월드컵 현장을 다채롭게 소개할 전망이다.
 
20년 만에 유튜브라는 새로운 플랫폼에서 부활한 ‘RE경규가 간다는 17일 오후 6시 샌드박스네트워크의 유튜브 채널 흥마늘 스튜디오에서 처음으로 공개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7
좋아요
7
감동이에요
1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