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E fact > 유통·물류·광고
뷰티컬리 “작년 11월 이후 명품 뷰티 판매량 3.2배 증가”
에스티 로더·맥·설화수 등 본사·공식 판매처 상품 99.4%
새해맞이 ‘뷰티풀 위크’ 진행… 할인 혜택·증점품 등 제공
양준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1-10 10:58:30
▲ 컬리가 선보인 뷰티 특화 서비스 ‘뷰티컬리’가 명품 뷰티 판매량이 크게 상승하며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사진제공=컬리]
 
컬리가 선보인 뷰티 특화 서비스 ‘뷰티컬리’가 명품 뷰티 판매량이 크게 상승하며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리테일 테크 기업 컬리는 지난해 11월 그랜드 오픈한 뷰티컬리의 명품 뷰티 제품 판매가 최근 눈에 띄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뷰티컬리는 지난해 11월 그랜드 오픈에 맞춰 에스티로더, 맥, 랑콤, 라 메르, 비오템 등 백화점 1층에서 주로 볼 수 있는 글로벌 명품 뷰티 브랜드 대다수를 정식 입점해 선보였다. 여기에 설화수, 헤라 등 K뷰티를 대표하는 브랜드는 물론 논픽션, 탬버린즈 등 신생 럭셔리 브랜드와 프라다, 조 말론 런던, 아틀리에 코롱 등 퍼퓸 브랜드까지 1000여 개 브랜드들을 대거 입점시켰다.
 
뷰티컬리는 특히 글로벌 브랜드 본사 또는 브랜드 공식 판매처를 통해 명품 브랜드들을 확보해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뷰티컬리에서 판매하는 전체 뷰티 상품 중 본사 또는 공식 판매처 상품 비중은 99.4%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0.6%는 공식 입점 전 고객 수요 조사 차원에서 병행수입을 택한 것으로 컬리가 직접 수입 경로를 확인해 정품이라는 점을 인증한 제품만 판매하고 있다.
 
온라인에서 명품 뷰티를 안심하고 구입할 수 있다고 알려지면서 뷰티컬리는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지난해 11월 오픈 이후 연말까지 명품 뷰티 판매량은 이전 같은 기간(9~10월) 대비 3.2배로 증가했다. 에스티 로더는 9배로, 비오템과 달팡은 6배로 올랐고 아베다는 5배, 록시땅, 바비 브라운 등도 4배에 가까운 판매량 증가를 기록했다. 뷰티컬리 오픈 시점에 맞춰 선보인 랑콤, 라 메르, 논픽션, 꼬달리 등도 의미 있는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
 
천경원 컬리 리더는 “제품의 생산은 물론 판매처 선정에도 매우 깐깐한 글로벌 명품 뷰티 브랜드들이 뷰티컬리를 선택한 이유가 있고 그런 뷰티컬리 만의 장점을 고객분들도 똑같이 느끼시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고객분들에게 새롭고 신선한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컬리는 새해를 맞아 명품 뷰티부터 뷰티 소품까지 900여 가지 상품을 한데 모아 최대 74% 할인하는 ‘뷰티풀위크’를 16일까지 진행한다. 아베다, 더바디샵, 원씽 등 이달의 브랜드 상품 구매 시 최대 할인 혜택과 더불어 증정품을 제공한다. 1+1 구성, 카테고리별 특가 등의 혜택과 네이버페이로 5만 원 이상 결제 시 최대 4000천 포인트가 적립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