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정·구정
서울 마포구 ‘마포순환열차버스’ 시동 준비
2024 상반기 정식 운행… 지역 명소·관광노선 반복 순환 운행
최영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12-10 08:28:19
▲ 박강수 서울시 마포구 구청장이 마포순환열차버스 노선 답사 시작에 앞서 사업 설명을 하고 있다.    마포구
 
서울시 마포구가 지역 명소와 관광노선을 반복 순환하는 시티투어버스 마포순환열차버스2024년 상반기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마포순환열차버스25인승 이하 소형버스를 타고 이동할 수 있는 관광상품으로 코스를 반복 순환하기 때문에 이용객들이 자유롭게 원하는 장소에서 승·하차 할 수 있다.
 
투어버스 디자인에는 과거 마포종점을 이용하던 근·현대 기관차 모양과 홍대 레드로드 캐릭터 깨비깨순을 활용해 여행의 설렘과 함께 이용객들의 눈길도 사로잡겠다는 구상이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구는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사업 방향을 정하고 지난해 9월부터 마을버스 운영업체를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으며 마포순환열차버스 사업 로드맵 수립과 타당성 분석을 실시한 바 있다.
 
준비 과정을 거쳐 4 사업 운영을 맡은 마포구 시설관리공단이 시내순환관광버스 한정면허를 취득하면서 마포순환열차버스의 내년도 운행 시작을 위한 본격적인 첫 발을 내딛게 됐다.
 
마포구는 기존 시티투어버스가 도심 중심부의 큰도로 위주로 운영하는 것과 차별성을 두고 홍대 레드로드·경의선숲길·망리단길·도화갈매기골목·마포용강맛깨비길 등 이름난 골목 명소와 월드컵공원, 망원한강공원 등 마포구 주요 힐링 명소를 연계하는 노선을 구축해 운영할 계획이다.
 
구는 마포순환열차버스가 도입되면 서울을 방문하는 관광객이 마포·은평·서대문 등 서울 서북권으로 접근이 용이할뿐 아니라 마포의 다양한 로컬문화를 편리하게 경험하고 즐길 수 있어 이용자의 만족도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는 향후 버스 구매와 전용 정류소 설치 등 마포순환열차버스 운영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완료한 후 시범운영을 통해 문제점을 보완하여 2024년 상반기 정식 운행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박강수 구청장은 마포순환열차버스로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지닌 마포의 관광 자원들을 연계하여 지역 관광과 골목 경제 활성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마포순환열차버스가 마포를 대표하는 관광사업이 될 수 있도록 면밀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