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칼럼  
음주·흡연 10대들 처벌수위 높여야
국내에서 처음으로 맥주 생산이 이뤄진 시기는 일제강점기였던 1930년대다. 되기 시작한 것은 1930년대 일제강점기 당시다. 대일...(2018.05.23 00:28)
갈 길 먼 모험자본 육성…절박함 가져야
최근 시중은행들이 앞다퉈 중소기업대출을 늘리고 있다. 정부가 지난해 금융혁신 일환으로 추진 중인 ‘생산적 금융’에 발맞추기...(2018.05.21 01:11)
신동빈 석방 재뿌린 남익우 채용비리 의혹
지난해 말 불거진 금융권 채용비리 의혹의 후폭풍이 거세다. 타 금융사, 금융기관 등으로 확산되며 새로운 의혹까지 낳고 있다. ...(2018.05.21 00:04)
강연재·배현진 후보의 철없는 권력욕 [13]
2003년 2월, 민변 출신의 강금실 변호사가 여성 최초로 법무부 장관에 임명됐다. 김각영 검찰총장을 비롯한 사시 12~18회 검사장...(2018.05.18 13:43)
사세확장만 급급 부영 이중근의 패착
고기를 써는 기계가 필요했지만 실수로 햄 써는 기계를 사와 탄생했다는 대패삼겹살. 지금은 요식업계의 대부로 성장한 백종원 더...(2018.05.16 12:05)
윤석헌호 금감원, 도살자 아닌 파수꾼 돼야
그동안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금융감독원의 수장 자리가 채워졌다. 앞서 최흥식, 김기식 전 원장이 줄줄이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2018.05.14 00:09)
증시 불붙자 개미에 빚 권하는 증권사 [1]
최근 크고 작은 악재가 잇따라 증권시장을 덮치면서 투자자들은 울상을 짓고 있는 반면 증권사들은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제약·...(2018.05.14 00:09)
국민의 평가를 두려워하는 후보 뽑아야
조선시대 태종, 세조, 광해군은 후세에 양 극단의 평가를 받은 대표적인 군왕들이다. 태종과 세조는 ‘패륜적인 골육상쟁을 통해 ...(2018.05.11 10:15)
뉴스포기 첫 단추 네이버에 박수를
1984년 1월 1일 비디오아트계의 거장 백남준은 ‘굿모닝 미스터 오웰’이란 이름의 쇼를 진행했다. 프랑스 파리 퐁피두센터와 미...(2018.05.09 22:33)
정부신뢰도 갉아먹는 황창규 자리보전 [2]
최근 세계 각 국에서는 ‘제4차 산업혁명’을 맞이할 준비가 한창이다. ‘제4차 산업혁명’은 지난 2016년 처음 용어가 등장한 이...(2018.05.08 00:02)
2전3기 금융당국, 개혁보단 기본부터
지난 4일 윤석헌 금융행정혁신위원장이 신임 금융감독원장에 임명됐다. 문재인정부가 들어선 지 불과 1년 만에 금융당국 수장이 3...(2018.05.08 00:01)
한진家 몰랐던 던져진 유리잔의 교훈
송중기·송혜교 커플이 인연을 맺은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와 대사 한마디 한마디가 주옥같았던 tvN 드라마 ‘도깨비’...(2018.05.02 00:14)
금융당국 무릎 꿇린 하나금융 김정태
지난해 말 대한민국 사회를 떠들썩하게 만든 금융권 채용비리 사태의 여파가 여전히 채 가시지 않고 있다. 사태는 시간이 흐를수...(2018.04.30 00:05)
소비자 기만 MG손보, 보험사 자격없다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누구나 하나쯤 가입해 놓는 금융상품이 있다. 바로 보험이다. 보험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 가구당 보...(2018.04.30 00:04)
자유한국당의 PR 방식과 ‘혹세무민’
흔히 현대사회를 자기 PR(Public Relation, 홍보)의 시대라고 한다. PR은 상황과 국면을 유리하게 이끌어가는 활동 전반을 말한다...(2018.04.27 01:13)
1   2    3    4    5    6    7    8    9    10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