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남여주 물류단지, 유리제품 보관·가공 원스톱 구축

경기도·여주시, 기업의견 수용해 조성계획 변경…내년 말 준공 목표

김진강기자(kjk5608@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5-22 14:21:09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건축계획(변경) [사진=경기도]
 
경기도와 여주시가 유리제품 관련기업을 집적시킨 남여주 물류단지를 조성 중인 가운데 기업들의 건의사항을 받아들여 한 건물에서 유리 보관부터 가공까지 처리 가능하도록 조성계획을 변경했다.
 
경기도는 여주시가 제출한 이 같은 내용의 ‘물류단지 지정 및 실시계획’ 변경을 승인하고 22일 고시했다.
 
여주시는 유리제품 경쟁력 강화와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유리 관련 기업을 밀집시킨 남여주 물류단지를 2021년 말 준공 목표로 조성 중이다. 이곳에는 ㈜KCC와 가공·운송 중소기업 6곳이 입주 예정이다.
 
입주예정 기업들은 유리제품의 특성상 외부 운반 과정에서 온도·습도 변화로 인해 나타나는 품질 저하 최소화를 위해 단일건축물에서 보관부터 가공까지 처리 가능한 원스톱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여주시는 승인기관인 경기도와 협의해 당초 보관창고 1동, 가공중소기업 입주 건물 1동으로 계획됐던 물류단지를 판유리 보관창고·가공중소기업 1동, 자동차유리 보관창고·가공중소기업 1동으로 조성계획 변경을 추진했다. 제품 품질 향상과 효율적 생산을 위해 생산기업별로 나눴던 필지를 공종별로 나눈 것이다.
 
조성계획 변경을 위해선 지구단위계획 개정이 필요한 만큼, 경기도와 여주시는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진행해 왔다. 이 과정에서 경관·안전성 문제가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건축물 외벽 입면의 3곳 이상을 분절해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계획을 마련했다.
 
또 최근 문제되고 있는 물류창고 화재 대비와 안전성 강화를 위해 익스팬션 조인트(Expansion Joint·신축 이음, 구조물의 수축과 팽창을 최소화하는 공법)와 철골트러스트의 지붕구조로 구조적 안정성을 높이고 불연재료 단열재인 그라스울(Glass Wool) 적용으로 화재 안전성을 강화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여주시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남여주 물류단지가 성공적으로 준공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물류단지 수요자, 해당 시·군과 적극 소통해 기업과 지역에 필요한 물류단지가 조성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강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문태곤' 강원랜드 대표이사의 집이 있는 동네의 명사들
김동현
대명건설
문태곤
강원랜드
전현무
SM C&C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사각지대 놓인 ‘미혼부 가정’ 돕기 위해 나섰죠”
아이 출생신고조차 어려운 싱글대디를 위해 법적...

미세먼지 (2020-05-31 19:00 기준)

  • 서울
  •  
(양호 : 37)
  • 부산
  •  
(좋음 : 24)
  • 대구
  •  
(보통 : 44)
  • 인천
  •  
(좋음 : 30)
  • 광주
  •  
(양호 : 33)
  • 대전
  •  
(양호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