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서울드라마어워즈 5관왕

여자연기상 공효진, 남자연기상 강하늘, 작가상 임상춘 작가, 한류드라마 최우수상, 한류드라마 OST상 수상

정동현기자(dhjeo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9-16 17:03:1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서울 드라마 어워즈에서 5개부문을 수상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사진=KBS]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이 서울드라마어워즈 5관왕을 차지했다.
 
서울드라마어워즈조직위원회는 15일 오후 3시부터 MBC TV에서 방송된 ‘서울드라마어워즈 2020 시상식’에서 각 부문 수상작과 수상자를 발표했다.
 
이 시상식에서 ‘동백꽃 필 무렵’은 개인상 부문 여자연기상에 공효진, 남자연기상 강하늘, 작가상엔 임상춘 작가가 수상하고, 한류드라마 최우수상, 한류드라마 OST상을 받았다.
 
영예의 대상은 브라질 작품 ‘오펀스 오브 어 네이션’이 차지했다.
 
대상을 받은 ‘오펀스 오브 어 네이션’은 시리아 난민인 여자 주인공과 레바논 출신의 남자 주인공이 격렬한 운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외부 환경의 억압을 가족애와 사랑으로 이겨내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이다.
 
심사위원단은 난민과 그들의 곤경을 다룬 탄탄한 스토리 구성, 세련된 영상미와 대륙을 넘나드는 스케일이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고 평가했다.
 
미니시리즈 최우수상은 제2차 세계대전 속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국의 ‘월드 온 파이어’(World on fire), 미니시리즈 우수상은 ‘흙수저’ 청년의 통쾌한 복수와 성공 이야기를 다룬 한국의 ‘이태원 클라쓰’에 돌아갔다.
 
장편 최우수상과 우수상은 스페인 식민지에서 라틴 아메리카를 독립시킨 혁명가 시몬 볼리바르의 일대기를 그린 콜롬비아의 ‘볼리바르’(Bolivar)와 무명 연예인이 톱스타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중국의 ‘파이팅, 나의 슈퍼스타’(Mr.Fighting)에 각각 주어졌다.
 
올해 신설된 숏폼 최우수상은 프랑스의 ‘18시 30분’(18h30)이 차지했다.
 
남자 연기상 트로피는 ‘바그다드 센트럴’(Baghdad Central)에서 깊이 있는 연기력을 보여준 영국 배우 왈리드 주이터, 연출상은 ‘월드 온 파이어’의 애덤 스미스의 차지가 됐다.
 
심사위원 특별상은 체코의 심리 스릴러극 ‘더 케이지’(The Cage)와 배우 하니와 황승언이 출연한 한국의 ‘엑스엑스’(xx)가 받았다.
 
한류드라마 여자연기자상은 ‘사랑의 불시착’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빛낸 배우 손예진이 수상했다.
 
이밖에 한류드라마 우수상은 ‘사랑의 불시착’, ‘스토브리그’, ‘어쩌다 발견한 하루’가 수상했다.
 
전 세계 TV 시청자들이 사랑한 글로벌 드라마를 선정하는 초청작에는 봉준호 감독의 원작을 리메이크한 미국 드라마 ‘설국열차’, 필리핀에서 KBS 드라마를 리메이크해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태양의 후예’ 등이 선정됐다.
 
[정동현 기자/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1

  • 감동이예요
    1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기후변화, 먼 미래 아닌 지금 당장 우리의 문제죠”
지구온난화 대응 및 재생에너지 전환을 목표로 ...

미세먼지 (2020-09-26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