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LG디스플레이 美실리콘밸리서 OLED 기술력 과시

롤러블·8K·크리스탈 사운드 ‘눈길’ 차량용 P-OLED도 관심

나광국기자(kkna@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5-14 13:48:24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가 이달 14일(현지시간)부터 16일까지 미국 산호세 새너제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2019’에 참가해 차세대 OLED 기술력을 선보인다. SID는 글로벌 디스플레이 관련 기업 및 학계가 한 자리에 모여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전시하고 연구논문을 발표하는 세계 최대 규모 디스플레이 행사다.
 
이번 SID 기간 동안 LG디스플레이는 차세대 OLED TV 라인업과 차량용 P-OLED(플라스틱 OLED) 제품 등 다양한 프리미엄 OLED 제품을 앞세워 기술 리더십을 확고히 하고 OLED 대세화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먼저 LG디스플레이는 화면을 돌돌 말아 접을 수 있는 ‘65인치 UHD 롤러블 OLED TV’를 전시장 전면에 내세워 OLED만이 구현 가능한 차별화된 가치를 소개한다.
 
지난해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초로 공개한 롤러블 OLED 디스플레이는 화질뿐만 아니라 응용 범위와 디자인 측면에서 디스플레이의 혁신을 이뤘다는 평가를 받으며 전문가들과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LG디스플레이는 또한 ▲현존 OLED TV 중 최대 88인치 8K OLED TV와 ▲별도 스피커 없이 화면에서 직접 소리가 나는 88인치 8K '크리스탈 사운드' OLED TV 등도 전시했다.
 
LG디스플레이는 선명한 화질에 자연스러운 곡면 구현이 가능한 P-OLED를 중심으로 차세대 차량용 디스플레이 신제품들도 전시한다.
 
▲12.3인치 P-OLED 패널 두 장을 이어 붙인 디지털 계기판 ▲13인치 정보안내디스플레이(CID) ▲투과율 45%의 12.3인치 투명 OLED 디스플레이 등으로 디지털 콕핏(운전석)을 만들어 미래 자동차 디스플레이의 방향성을 제시했다.
 
LG디스플레이는 ▲화질을 대폭 개선해 의료 진단의 정확성을 높인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DXD)용 디스플레이 ▲터치 센서를 패널 내부에 내장하는 인터치(in-TOUCH) 기술 적용 86인치 및 43인치 UHD LCD 전자칠판을 등 다양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들도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 CTO(최고기술책임자) 강인병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는 IPS, OLED TV 등 세계 최초의 디스플레이 역사를 써왔다”며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기술 혁신 선도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다”고 말했다.
 
 
[나광국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화감독들은 어디에 살까?
봉준호
윤제균
JK필름
최동훈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유기동물에 새 가족·행복 선물하는 사람들이죠”
구조→검진→치료→돌봄→입양→사후관리…“선...

미세먼지 (2019-05-27 16:00 기준)

  • 서울
  •  
(좋음 : 16)
  • 부산
  •  
(좋음 : 24)
  • 대구
  •  
(최고 : 10)
  • 인천
  •  
(좋음 : 17)
  • 광주
  •  
(좋음 : 28)
  • 대전
  •  
(최고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