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이해찬, “버스 노사 타결 환영…마지막까지 만전”

김현미 “준공영제, 공공성 확보 재정 효율 높이도록 설계할 것”

이한빛기자(hblee@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5-15 14:31:05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대표는 버스 총파업 철회에 대해 환영하며 마지막까지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박미나 기자] ⓒ스카이데일리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5일 예정된 전국 버스 노조 총파업이 파업이 철회된 것을 환영하며 당과 정부는 마지막까지 마무리되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시민들의 발인 버스 운행에 큰 차질이 빚어지지 않아 정말 다행이다울산은 협상 타결이 늦어져 전세 버스가 투입됐다. 시민의 불편이 최소화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가장 첨예했던 경기도는 어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그리고 제가 긴급하게 당정 비공개 회의를 열고 시내버스 요금 인상과 광역버스 국가사무 전환, 준공영제를 시행키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나머지 지역들도 지역 실정과 물가 인상에 맞춰 요금을 조정해서 다행히 큰 대란 없이 잘 마무리될 것 같다고 기대를 표했다.
 
한편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같은 날 버스 파업 철회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이라는 제목의 담화문을 통해 광역버스 준공영제 도입에 대해 엄격한 관리 하에서 공공성을 확보하고 재정 운용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면밀하게 제도를 설계하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광역버스 준공영제가 도입되면 버스 근로자의 근로환경이 개선돼 서비스 질과 안전이 높아지는 것은 물론, 노선 신설·운영과 관련된 지자체 간 갈등 조정, 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 등 공공성이 확보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빛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2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문화예술의 대중화를 꿈꾸는 큐레이터죠”
누구에게나 문화예술이 쉽게 다가가도록 ‘시민 ...

미세먼지 (2019-05-22 12:30 기준)

  • 서울
  •  
(나쁨 : 54)
  • 부산
  •  
(나쁨 : 51)
  • 대구
  •  
(보통 : 44)
  • 인천
  •  
(나쁨 : 56)
  • 광주
  •  
(나쁨 : 71)
  • 대전
  •  
(나쁨 :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