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공공기관 13% 경영실적 낙제…석탄공사 3년째 꼴찌

2018년 공공기관 경영평가 결과…경영실적 미흡 기관장 8명 경고 조치

나광국기자(kkna@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6-21 18:33:0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획재정부 ⓒ스카이데일리
 
128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한 정부의 경영평가에서 대한석탄공사만이 유일하게 최하위인 ‘아주 미흡’(E) 등급을 받았다. 그랜드코리아레저(GKL), 한국마사회, 한국전력기술, 한전KPS도 평균보다 낮은 ‘미흡’(D) 등급을 받았다. 가장 높은 ‘탁월’(S) 등급을 받은 기관은 전무했으며 D와 E 평가를 받은기관 중, 8개 기관장에게는 경고조치가 이뤄졌다.
 
하지만 낙제(D, E) 평가를 받은 기관의 직원 대부분이 그대로 성과급을 는가 하면, 채용비리·안전사고가 발생한 공공기관들이 비교적 좋은 평가를 받아 논란이 예상되고 있다.
 
기획재정부는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7차 공공기관운영위원회(공운위)를 열고 총 128개 공공기관(공기업 35개, 준정부기관 93개)의 경영실적에 대한 평가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평가는 1983년 경영평가제도가 도입된 이래, 사회적 가치와 공공성을 중심으로 평가기준을 개편한 후 첫 실시한 평가였다.
 
정부는 안전·윤리경영·일자리·상생협력 등 사회적 가치와 관련된 평가배점을 50% 이상 대폭 확대했고, 경영혁신과 혁신성장 지원 등 혁신성도 비중 있게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탁월’을 의미하는 S등급부터 A~E 등급까지 6개 등급으로 이뤄진 평가 결과, S등급을 받은 기관은 이번에도 전무해 7년째 나오지 않고 있다. A등급(우수)은 20개사(15.6%)로 전년보다 13.8%가 증가했다. B등급(양호)과 C등급(보통)을 받은 기관은 각각 51개사와 40개사였다.
 
기관장 경고 대상인 D등급은 16개사(12.5%)로 전년(9개사·7.3%)에 비해 크게 늘었다. 기관장 해임건 대상인 E등급은 대한석탄공사 1곳으로, 지난해 8개사에서 대폭 줄었다. 이번 평가를 통해 D와 E등급을 받은 17개 기관은 기재부에서 경영개선 이행 상황을 점검 받게 되며, 내년도 예산 편성에서도 불이익을 받게 된다.
 
‘E등급 혹은 2년 연속 D등급’을 받은 기관장에겐 해임건의가 이뤄지지만, 대한석탄공사의 경우 기관장 재임기간이 6개월 미만이라 올해는 해임건의 기관장이 없다.
 
공운위는 D등급 16개 기관 중 재임기간 6개월 이상인 기관장 8명(그랜드코리아레저, 한국마사회,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아시아문화원, 영화진흥위원회, 한국세라믹기술원)을 경고 조치했다.
 
한편 채용비리, 안전사고 등으로 물의를 빚은 기관의 상당수가 양호 평가를 받아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월 정부 조사에서 채용비리가 적발된 근로복지공단, 국토정보공사,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은 B등급을 받았다.
 
또한 지난해 12월 고(故) 김용균씨 사망 사고가 발생한 태안화력발전소를 관리하는 서부발전은 C등급을 유지했다. 이에 대해 기재부 관계자는 “100여개 세부지표에서 다른 분야 평가가 좋으면 등급이 상향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D등급 이하의 기관 임직원은 원칙적으로 성과급을 받을 수 없지만, 기재부는 128개 기관 중 125개가 성과급 지급 대상이라고 밝혔다. 기관 실적 향상도를 반영하기 위해 종합등급, 경영관리, 주요사업 등 범주 별로 상대평가와 절대평가 등급을 절반씩 반영해 성과급을 지급한다는 게 기재부의 설명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범주별, 평가방식별로 총 6개 등급을 다시 매겨 모두 D등급 이하여야 성과급을 못 받는다”고 말했다. 결국 종합 평가에서 낙제 수준 등급을 받은 17개 기관 중 14개 기관에게도 성과급을 주는 셈이다. 성과급을 못 받는 기관은 석탄공사, 마사회, 영화진흥위원회 세 곳 뿐이다.
 
[나광국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서울 서초구 서초동에 살고있는 전,현직 법조인들은 누구일까?
강래형
법무법인 웅빈
박정환
김앤장법률사무소
송기방
법무법인 세창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부자가 되는 징검다리 손수 놓아주는 사람들이죠”
“개인 상황에 맞춰 재무설계하고 시장 변화에 ...

미세먼지 (2019-07-21 14:00 기준)

  • 서울
  •  
(최고 : 13)
  • 부산
  •  
(양호 : 31)
  • 대구
  •  
(최고 : 13)
  • 인천
  •  
(최고 : 14)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최고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