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野, 조국 사노맹·사모펀드·위장전입 논란에 파상공세

“조국 수석의 여러 의혹들에 대해 청문회에서 검증할 것”

이지영기자(jylee@skyedaily.com)

기사입력 2019-08-18 17:15:01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9일 서울 종로구 전선동의 법무부 관련 건물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스카이데일리 [사진=박미나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이하 사노맹) 전력에 이어 조 후보자 배우·자녀의 총재산보다 큰 74억대 사모펀드 투자약정 논란, 부동산 위장매매·위장전입 관련 의혹, 조 후보자 부인의 세금 지각 납부 의혹까지 제기돼 야권이 십자포화를 퍼부을 예정이다.
 
보수 야권의 윤영석 자유한국당 의원과 김관영 바른미래당 의원은 16일 오전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법무부 장관을 수행하는데 결격사유를 지적하며 파상공세에 나섰다.
 
윤영석 의원은 “(조 후보자)가 도덕적인 측면에서 위장매매, 위장전입이 밝혀졌다”며 “법무부 장관은 대한민국의 헌법과 법률을 수호해야 할 역할인데 대한민국의 헌법 가치에 위반되는 사회주의혁명을 꿈꾼 사람이 전향하지 않고 법무장관이 될 수 있는지 확실히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 후보자의) 사노맹 전력에 대한 부분도 심각한 문제이다”며 “사노맹은 무장 폭동을 통한 사회주의 혁명을 실행한 반국가단체로 규정된 단체인데 (조 후보자가) 이런 사노맹활동에 대해서 반성하거나 전향했다는 부분이 없기 때문에 본인도 부끄럽지 않다고 한 것 아니겠느냐”고 비판했다.
 
김관영 의원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의 사노맹 전력과 관련 “사노맹 문제에서 민주화운동의 역사로 기록된 일을 다시 끄집어내서 불필요한 갈등을 만들 필요는 없다”며 “조국 전 민정수석이 법무부장관을 수행할 수 있는 충분한 자질과 역할을 해나갈 수 있느냐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조 후보자의 민정수석 재직 당시 인사 검증 실패를 지적하며 “(조 후보가) 민정수석 시기에 후보자로 지명했다가 낙마한 사람이 국무위원 후보자만 10명이다”며 “(조 후보자가) 민정수석으로서 인사 문제에 관한 검증 문제를 최종적으로 책임지고 있는데 많은 과오를 했다”고 일갈했다.
 
그는 “최근 문제 되는 조국 수석의 부동산 거래 문제라든가 과거 위장전입 문제라든가 사모펀드 투자의혹, 또 세금 늑장 납부 등 여러 의혹이 나오는데 이런 점들에 대해선 앞으로 청문회 과정에서 검증해야 할 것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관영 의원도 조국의 SNS 발언 논란과 관련 “조국 수석이 SNS 정치를 상당히 했다”며 “고위공직자는 말하고 자기 얘기를 파는 것보다는 듣는 데 집중해야 한다”며 “조국 수석 SNS 내용 보면. 대통령께서 국론 분열을 방지하고 대한민국 통합을 꾀하시겠다는 행보와 말씀을 계속하시는 것과 상당히 상반되는 그런 행동들을 해왔다”고 일갈했다.
 
윤영석 의원도 “요즘 정치 현장에서 가장 걱정하는 것이 국론이 너무 분열돼 정치의 양극화가 생기고 국민들이 이념적으로 분열하는 것이 위험하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위정자들이 국민을 분열시키는 일을 결코 해서는 안 된다”며 “조국 교수는 제자를 극우 분자로 몰아세운다든지 자신의 생각과 다른 사람들을 국민들을 친일파로 몰아세우는 국민 분열적인 행동을 많이 했다”고 비판했다.
 
그는 “실제로 사회주의자로서 꿈을 꾼 사람이 어떻게 자본주의 총아인 이러한 사모펀드에 56억보다 더 많은 74억 원을 출자하겠다는 약정을 체결했는지 이해할 수 없고 이러한 행동들이 이율배반적이다”고 규탄했다.
 
[이지영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6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300억 이상 빌딩을 소유하고 있는 인물들은?
문규영
아주산업주식회사
박영우
대유그룹
박찬우
알톤스포츠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청각장애 아이들 세상의 소리 선물하죠”
듣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소리를 찾아주고 시회 ...

미세먼지 (2019-09-16 02:00 기준)

  • 서울
  •  
(최고 : 8)
  • 부산
  •  
(좋음 : 19)
  • 대구
  •  
(좋음 : 16)
  • 인천
  •  
(좋음 : 17)
  • 광주
  •  
(양호 : 36)
  • 대전
  •  
(좋음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