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네이버, 한국인이 가장 많이 결제한 온라인 서비스

결제대금으로 21조원 사용…증가율 1위 쿠팡, 옥션·G마켓 추월

강주현기자(jhkang@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1-14 14:10:00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전세대를 합쳐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결제한 온라인 서비스는 네이버로 조사됐다. 사진은 택배집하장 전경 ⓒ스카이데일리
 
지난해 소비자들은 21조원을 네이버에서 상품 및 서비스 구입 대금으로 지출했다. 전년 대비 결제대금 증가율은 쿠팡이 1위를 기록했다.
 
14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에 따르면 전세대를 합쳐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결제한 온라인 서비스는 네이버로 조사됐다. 결제금액은 20조9249억원이다. 전년 대비 27% 증가한 수치다.
 
이번 조사는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온라인·모바일 서비스에서 결제한 금액을 추정했다. 다만 법인카드, 법인계좌이체, 기업 간 거래, 현금거래,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은 포함되지 않았다.
 
쿠팡이 17조771억원으로 2위에 올랐다. 전년보다 무려 57%가 늘어난 금액이다.
 
네이버의 경우 온라인쇼핑뿐 아니라 콘텐츠 구매 등이 포함돼 있어 쇼핑부문에서는 쿠팡과 네이버의 차가 크지 않을 것이란 게 업계의 분석이다. 1위와 2위차가 크지 않은만큼 네이버와 쿠팡의 이커머스 시장에서 시장 지배력을 높이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3위에 오른 옥션·G마켓은 16조9772억원으로 2018년 비슷한 수준을 기록했다. 11번가(9조8356억원), 위메프(6조2028억원) 등이 뒤를 이었다.
 
업계는 지난해 온라인 쇼핑 거래 규모가 전년 대비 두자릿 수 이상 성장해 사상 최대인 130조원을 넘길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올해는 이커머스 시장 규모가 150조원을 넘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강주현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성공한 예능 전문 아나운서 '전현무' 집이 있는 동네에 사는 명사들
김동현
대명건설
김영래
코레일
전현무
SM C&C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전지현·류승룡 스타덤 올린 명품영화 제작했죠”
영화제작에 대한 꿈 잃지 않고 그 꿈 향해 달려...

미세먼지 (2020-01-29 19:30 기준)

  • 서울
  •  
(좋음 : 18)
  • 부산
  •  
(좋음 : 22)
  • 대구
  •  
(좋음 : 19)
  • 인천
  •  
(최고 : 15)
  • 광주
  •  
(좋음 : 20)
  • 대전
  •  
(좋음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