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MZ세대 10명 중 7명 “메타버스에서 일상 보낸다”

알바천국, MZ세대 1223명 대상 메타버스 관련 설문 조사 결과

게임 등 여가 활동·가상공간 꾸미기·아바타 간 소통 등 주로 이용

메타버스서 일상 보내는 이유 1위 “시간·거리·장소 구애받지 않아서”

기사입력 2022-04-27 15:55:20

▲ MZ세대 10명 중 7명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한 가상 세계 경험이 있고 일상의 다양한 활동을 메타버스에서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알바천국]
 
MZ세대 10명 중 7명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한 가상 세계 경험이 있고 일상의 다양한 활동을 메타버스에서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은 MZ세대 1223명을 대상으로 ‘메타버스’와 관련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먼저 메타버스 플랫폼을 이용해본 경험이 있는 MZ세대는 68.4%로 나타났다. 이들이 메타버스에 접속하게 된 계기(복수 응답 가능)는 ‘새로운 플랫폼을 경험해보고 싶어서’가 54.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친구·지인들의 권유로 인해(41.7%) △코로나 확산으로 외부 활동이 어려워져서(31.7%) △학교·회사 등이 메타버스 내에서 공식행사를 진행해서(21.7%) △메타버스 관련 공부, 업무를 하고 있어서(10.2%) 등이 뒤를 이었다.
 
응답자의 69.3%는 메타버스에서 일상을 보낸다고 했으며 이들의 메타버스 이용 빈도는 ‘월 1회 이상(55.9%)’과 ‘주 2~3회(35.0%)’가 대부분을 차지했다. 매일 메타버스에 접속한다는 비율은 9.1%였다.
 
MZ세대가 메타버스에서 주로 보내는 일상(복수 응답 가능)은 ‘게임 등 여가 활동(69.7%)’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아바타 및 가상 공간 꾸미기(52.2%) △가상공간 속 다른 아바타들과 소통(44.7%) △친구·지인들과 친목 모임(43.8%) △전시·음악·영상 감상, 콘서트·축제 참여 등 문화생활(17.6%) △학교·직장에서 진행하는 교육·강의·행사 참여(17.1%) △브랜드 이벤트 및 프로모션 참여(14.8%) △가상화폐 등을 이용한 경제 활동(13.6%) △가수·배우 등 팬 사인회·팬 미팅 참여(12.6%) 등이 뒤를 이었다.
 
메타버스에서 일상을 보내는 이유(복수 응답 가능)는 ‘시간, 거리,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원하는 경험을 할 수 있기 때문’이 61.9%로 가장 많았다. 이어 △아바타 및 가상 공간 꾸미기가 재미있어서(53.1%) △현실을 벗어나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어서(48.4%) △현실에서 겪기 어려운 새롭고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어서(42.8%) △현실에서 만나기 어려운 다양한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어서(41.7%) △내가 원하는 이상적인 아바타로 활동하며 대리만족을 할 수 있어서(38.6%) △현실 세계보다 비용 부담이 덜해서(27.8%) △메타버스에서 돈을 벌 수 있어서(13.1%) 등도 꼽혔다.
 
반면 메타버스에서 일상을 거의 보내지 않는다고 답한 30.7%의 응답자는 그 이유(복수 응답 가능)로 ‘가상 세계에 특별한 재미를 느끼지 못한다(52.9%)’와 ‘현실 세계에서 바빠 가상 세계까지 신경 쓸 여유가 없다(50.6%)’를 꼽았다. 이 밖에 △가상 세계보다 현실이 편하기 때문(31.1%) △메타버스 활용법이 익숙하지 않아서(22.2%) △메타버스 플랫폼 이용이 원활하지 않아서(10.9%) 등의 의견도 있었다.
 
한편 응답자의 84.9%는 일상생활에 메타버스가 점차 확산되는 데 대해 긍정적인 의견을 내비쳤다. 메타버스에서 일상을 보내는 이유와 마찬가지로 ‘모든 활동에 대해 시간, 장소, 비용의 제약을 초월할 수 있기 때문(60.4%·복수 응답 가능)’이 주된 이유로 꼽혔다.
 
기타 이유로 △비대면 강의, 재택근무 등 언택트 활동이 늘어나며 생활의 편의성이 증대될 것 같아서(58.7%) △가상 세계에서의 각종 교육이 확대되며 진로 설정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52.2%) △메타버스 산업의 성장으로 새로운 일자리가 늘어날 것 같아서(49.0%) △새로운 경제 활동으로 부를 축적할 수 있을 것 같아서(28.2%) 등이 있었다.

 [양준규 기자 / jgyang@skyedaily.com]
  • 좋아요
    1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1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립하며 창업가로서의 길을 개척하고 있는 '이웅열' 코오롱 명예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이병무
아세아그룹
이웅열
코오롱그룹
정세장
면사랑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독서가 즐거운 색다른 세계로 초대합니다”
독서 장벽을 낮추는 ‘전자책 구독 플랫폼’ 전...

“부방대는 선거 정의 바로 세우는 베이스캠프죠”
부방대 “부정선거는 거대 惡, 정의수호하는 군...

미세먼지 (2022-05-28 17: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