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폴리로그 > 국회·정당
윤상현, 양산 평산마을 찾아 文 전 대통령에 사과 요구 1인 피케팅 시위 벌여
경남 양산 하북면 평산마을 찾아 文 비판 1인 피케팅 시위 20여분 진행
윤상현 “文, 탈원전 정책 난방비 폭등·北 완전한 핵무장에 대해 사과해야”
노태하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2-06 17:14:17
▲ 윤상현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가 6일 경남 양산시 문재인 전 대통령 사저 앞에서 대국민 사과 요구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뉴시스]
 
윤상현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가 문재인 전 대통령 사저가 있는 경남 양산시 하북면 평산마을에서 1인 시위를 했다.
 
6일 윤 후보는 평산마을에 문 전 대통령 사저에서 150m가량 떨어진 경호구역 안에서 문 전 대통령을 비판하는 1인 피케팅 시위를 20여분 정도 했다.
 
윤 후보는 “오늘날 여러 가지 문제의 장본인이 문 전 대통령이다. 문재인정부 5년간 대한민국 가치·근간이 송두리째 무너지면서 경제는 폭망했고, 탈원전 정책으로 난방비가 폭등하고 전기료가 대폭 올랐다”며 “문 전 대통령은 잘못된 정책 방향을 사과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또 “2018년 문 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판문점에서 만나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를 선언했지만, 한마디로 대국민 사기극이었다”며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가 아닌 완전한 핵무장을 한 것에 대해 문 전 대통령은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윤 후보는 같은 날 자신의 SNS에서 문 전 대통령을 향해 “수많은 잘못에 대해 국민들께 사과하기는커녕 감사원의 서면조사 요구에 ‘대단히 무례한 짓’이라고 큰소리치고 있다”며 “정책 실패는 있을 수도 있다. 하지만 그로 인한 국민들의 부담과 고통에 대해서는 최소한 진솔한 사과가 있어야만 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