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야구
김하성, 시즌 5호 포… MLB 통산 100득점
바깥쪽 직구 밀어쳐 우중간 펜스 넘긴 건 처음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3-05-25 14:47:09
 
▲ 싱글 홈런을 치고 홈으로 들어오는 김하성. AP=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에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에서 활약중인 김하성이 시즌 5호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김하성은 25(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2023 MLB 워싱턴 내셔널스와 방문 경기에서 5회초 홈런을 터트렸다. 이로써 김하성은 빅리그 통산 100번째 득점을 자신의 홈런으로 스스로 완성했다.
 
2-5로 끌려가던 가운데 이닝 선두타자로 나온 김하성은 워싱턴 선발 트레버 윌리엄스의 시속 91.6마일(147) 바깥쪽 직구를 밀어 쳐 우중간 펜스를 넘겼다. 타구 속도 시속 104.9마일(169), 비거리 123짜리 홈런이다.
 
지난 14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전에서 시즌 4호 홈런을 때린 뒤 9경기 만에 손맛을 본 김하성은 6경기 연속 안타 행진까지 이어갔다.
 
김하성의 이번 홈런은 여러 의미가 있다. 직구를 홈런으로 연결한게 이번 시즌 처음이며, 빅리그 진출 이후 24번째 홈런으로 우중간 펜스를 넘긴 것도 최초다. 앞선 23개의 홈런 타구의 방향은 모두 좌측 혹은 좌중간이었다.
 
2021년 빅리그에 데뷔한 김하성은 첫해 27득점, 202258득점에 성공하고 이날 홈런으로 올 시즌 15번째 득점을 냈다.
 
이날 8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했던 김하성은 2회 유격수 땅볼, 51점 홈런, 7회 투수 직선타를 쳐 3타수 1안타 1홈런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37(152타수 36안타)이 됐다.
 
김하성은 수비에서도 환상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3-5로 끌려가던 712, 3루에서 조이 메네시스의 땅볼 타구를 백핸드로 잡은 김하성은 홈으로 송구해 지난해까지 같은 팀에서 뛰었던 발 빠른 주자 CJ 에이브럼스를 잡아냈다.
 
김하성의 활약에도 샌디에이고는 3-5로 패해 2연승을 마감했다. 김명준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