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
경북도, 청년부부 양육 친화형 공공주택 공급 ‘박차’
경북도·한국해비타트·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업무협약 체결
2025년까지 도내 청년부부, 10억 원 지원 50가구 주택 개·보수
김용호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5-28 06:19:46
▲ 경상북도는 27일 도청 사림실에서 한국해비타트,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청년부부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상북도
 
경상북도는 27일 도청 사림실에서 한국해비타트,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청년부부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는 이철우 지사,윤형주 한국해비타트 이사장,전우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황인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중앙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청년부부 주거환경 개선 사업은 도가 저출생과의 전쟁을 선포한 이후 도내 청년부부에게 쾌적하고 아이 키우기 좋은 주거환경을 제공하는 데 목적을 두었다.
 
22개 시군 노후주택 50가구를 대상으로 리모델링 공사와 내 아이 공부방을 만들어주는 사업으로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총 10억 원의 성금을 지원해 2025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한다.
 
이번 업무협약에서는 도가 사업추진을 위한 총괄적인 행정적 지원을 하고 한국해비타트는 청년주택 개보수 사업을 직접 추진하며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성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청년부부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성금을 지원하는 전국 첫 사례로 안정적인 삶을 꿈꿀 수 있는 주거공간을 제공해 저출생 위기를 극복하는 데 큰 역할을 할 전망이다.
 
도는 이번 사업과 함께 청년·신혼부부 등의 주택구매·전세 자금에 대한 대출이자와 월세 지원 등 주거비 부담완화 서비스에 집중하고 양육 친화형 공공주택 공급으로 주택 수요에 대응해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다.
 
이 지사는 “주거 부담은 교육비 부담과 함께 출산율 하락의 주요 원인으로 무자녀 청년부부의 비율이 해가 갈수록 증가하고 내 집이 없으면 자녀를 낳지 않는 경향이 갈수록 뚜렷해지고 있다”며 “청년부부들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정적인 주거환경 지원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윤 이사장은 “편안하고 안락한 보금자리 제공으로 청년 부부들이 더 나은 삶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어 뜻깊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