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식약처, 축산물 HACCP 인증제 도입…안전관리 강화

유가공업·알가공업·식육가공업·식용란선별포장업 등

해썹 인증 전문기관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심사

허경진기자(kjheo@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10-08 13:36:35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축산물 해썹 인증제 도입된다. 사진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스카이데일리 DB]
 
축산물 해썹이 전문기관의 객관적인 심사 후 운영하게 되면서 축산물 안전관리 신뢰도가 한 단계 향상될 전망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축산물도 식품처럼 전문기관에서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해썹)을 심사해 운영하는 ‘축산물 해썹 인증제’를 8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앞서 축산물은 영업자가 해썹 기준을 스스로 작성·운영해왔지만 앞으로는 해썹 인증 전문기관인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의 심사를 받아야 인증을 받을 수 있다.
 
대상은 △유가공업 △알가공업 △식육가공업(2016년 기준 매출액 20억원 이상) △식용란선별포장업 등이다.
 
해썹 인증의 유효기간은 인증 받은 날로부터 3년이다. 인증을 유지하려면 유효 기간이 종료되기 전에 다시 인증을 받아야 한다.
 
축산물 위생관리법 개정으로 의무적으로 해썹 인증을 받아야 하는 영업자가 안전관리인증기준을 지키지 않거나 위해 축산물의 출하·판매 일시 중지 명령을 어길 경우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안전관리인증기준을 지키지 않을 경우 적발된 횟수에 따라 영업정지 7일, 15일, 1개월 등의 처분을 받을 수 있다. 출하·판매 일시 중지 명령 위반 역시 최대 3개월의 영업정지 처분이 가능하다.
 
식약처는 해썹 준수 평가 결과, 총점의 95% 이상을 받은 우수 업체에는 △해썹 조사·평가 1년 면제 △축산물 자가품질검사 1년 면제 등 인센티브 제공을 확대할 방침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축산물 해썹이 자체 기준이 아닌 전문기관의 객관적인 심사 후 운영하게 되면서 축산물 안전관리 신뢰도가 한 단계 향상될 것이다”고 말했다.
 
[허경진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영화 '건축학개론'에서 ‘국민 첫사랑’ 타이틀을 얻은 '수지'(배수지)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배수지
JYP엔터테인먼트
손종서
클립컴
양봉희
외환캐피탈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대학교 진학 전 전공에 대한 충분한 고민 꼭 필요하죠”
전공 알림 강연뿐만 아니라 진로콘서트, 체험형 ...

미세먼지 (2020-10-20 06: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