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WHO, 코로나19 백신 부작용 피해보상 할 것

코백스 통해 백신 수급한 빈곤국 92개국 대상

박정은기자(jepark@skyedaily.com)

기사입력 2021-02-23 15:35:34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지난달 7일 세계보건기구(WHO)의 마이클 라이언 긴급대응팀장(왼쪽),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사무총장(가운데), 마리아 밴커코브 박사가 스위스 제네바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시스]
 
세계보건기구(WHO)가 백신 부작용이 발생할 시 92개 빈국에 피해를 보상하는 제도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WHO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따른 피해 보상안은 국제적인 차원에서 운영될 것이라며 “자격을 갖춘 사람들에게 빠르고 공정하며 투명성을 갖춘 강력한 프로세스를 제공할 것이다”고 성명을 통해 밝혔다.
 
WHO는 “코백스(COVAX) 프로그램은 과실책임을 따지지 않는 보상(no-fault compensation)을 완전하게 제공함으로써 불필요하고 장기간에 걸쳐 큰 비용이 드는 법적 절차 진행의 필요성을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며 프로그램의 의의를 설명했다.
 
통신은 코백스 가입국들에게 코백스를 통해 도입한 백신 접종 시 부작용이 발생할 경우 보상 청구를 어떻게 할 지에 대한 우려가 있었다며 WHO의 결정에 따라 2022년 6월 30일까지 코백스가 배급한 백신 접종으로 부작용이 발생한 사람들은 피해 보상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코백스의 피해보상 프로그램은 아프리카와 동남아시아 국가를 포함한 92개 빈곤국에 적용된다.
 
WHO에 따르면 이번 피해보상 프로그램의 경우 AMC 기부자 기금에서 초기 자금을 조달할 예정이다. 로이터는 다음달 31일부터 www.covaxclaims.com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고 전했다.
 
코백스는 WHO 측이 코로나19 백신을 자체 수급하기 어려운 저소득 국가들에게 접종을 확대하기 위해 만든 기구다. 코백스는 안전 효능이 검증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모더나 백신 등을 확보한 바 있다.
 
세계백신면역연합(GAVI)의 세스 버클리 CEO는 WHO의 보상 프로그램 제정 결정은 “백신 부작용을 겪을 수 있는 사람 뿐 아니라 백신 제조자로 하여금 백신 출시 속도를 올릴 수 있게 한다”며 “이는 코백스를 통해 백신을 수급하는 저소득 국가에게 상당한 유리하다”고 말했다.
 
한편 CNN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매일 460만회분의 백신이 접종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정은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1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코로나19로 인해 위기에 빠진 극장 운영업체 'CJ CGV'를 살리기 위해 구원투수로 영입된 '허민회' 대표이사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손병석
한국철도공사
이선구
허민회
CJ ENM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1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우리나라 트로트 계의 여왕이 되고 싶어요”
통기타 가수·뮤지컬 배우·연극배우 출신이 모...

미세먼지 (2021-02-26 15: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