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KT, 이번주 인사·조직개편…키워드는 ‘고객중심’

KT맨으로 대대적 물갈이보다 안정적인 경영에 초점 가능성

나광국기자(kkna@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1-14 13:57:34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차기 KT 최고경영자(CEO)인 구현모 사장이 ‘고객가치’를 최우선에 둔 조직개편 및 인사를 이번주내 단행할 예정이다. 사진은 신년인사회 참석한 구현모 KT 회장 내정자 [사진=뉴시스]
 
KT가 이번 주 임원인사와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 차기 CEO로 내정된 구현모 신임 KT 사장이 앞으로 3년 간 어떤 방향으로 회사를 경영할 지 이번 인사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구 사장은 지난 12월 KT 신임 CEO로 내정된 이후 첫 공식 행보로 전날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2020년 과학기술인·정보방송통신인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구 사장은 이날 신년회가 끝난 직후 취재진에 “이번주에 인사조직을 하는 것로 알고 있다”면서 인사·조직개편 키워드로 ‘고객중심’을 꼽았다.
 
구 사장은 “우리 안에서 고객들이 원하는 것을 더 빠르고 민첩하게 제공할 수 있는 조직으로 개편하겠다”고 다짐했다. 통신업계에 따르면 KT는 오는 16일 임원 승진을 시작해 조직개편안 등이 이뤄질 전망이다. 직원 인사고과 평가와 결과 공개도 지난주에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구 사장은 32년 동안 KT에서 근무한 ‘KT맨’으로 내부 사정을 속속들이 알고 있기에 경영자(CEO) 인수위원회 구성도 생략했다. 이에 과거처럼 대대적인 물갈이는 이뤄지지 않고 현재 조직 틀에서 안정적인 경영에 초점을 맞출 것으로 업계는 관측하고 있다.
 
다만 구 사장이 50대 중반의 비교적 젊은 CEO로서 임원 인사에서는 젊은 인사들로 교체될 가능성은 있다. 실제 시대 변화에 발 빠르게 준비하기 위해서는 젊은 인재 중심의 과감한 개편이 필요하다는 시각도 있다. 한편 구 사장은 오는 3월 주주총회에서 최종적으로 CEO에 선임된다. 구 사장은 선임 전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에 참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나광국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한일현대시멘트를 발전시켜온 오너 3세 허기호 회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용우
더존비즈온
장동건
SM C&C
허기호
한일홀딩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기후변화, 먼 미래 아닌 지금 당장 우리의 문제죠”
지구온난화 대응 및 재생에너지 전환을 목표로 ...

미세먼지 (2020-09-26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