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카카오, 디지털헬스케어 사업 진출…사내 독립기업 설립

글로벌 중심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추진…황희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영입

기사입력 2021-12-02 10:39:18

▲ 카카오가 헬스케어 CIC를 설립해 글로벌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에 진출을 본격화한다. 사진은 카카오. ⓒ스카이데일리
 
카카오가 헬스케어 CIC를 설립해 글로벌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에 진출을 본격화한다.
 
카카오는 12월 6일부로 글로벌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을 전담할 헬스케어 CIC(사내독립기업)를 설립하고, 대표로 황희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겸 이지케어텍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는 지난달 23일 블록체인 의료데이터 스타트업 휴먼스케이프에 150억원을 투자해 최대 주주에 오르면서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 공략 의지를 보인 바 있다. 카카오는 헬스케어 CIC 설립을 통해 본격적인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헬스케어 CIC는 카카오의 기술과 디지털 역량, 이용자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생애 주기별 건강 관리와 스마트 의료 등 차별화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글로벌 시장을 중심으로 펼쳐갈 계획이다. 디지털 헬스케어 관련 스타트업, 기관들과 협력하며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구축에도 주력한다.
 
황희 헬스케어 CIC 대표는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로 분당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뇌신경센터 교수와 서울대병원이 출자한 헬스케어 전문기업 이지케어텍의 부사장을 맡아왔다.
 
황 대표는 2019년 미국 의료정보학회(HIMSS)로부터 디지털헬스케어 혁신리더 50인에 선정됐으며 2016년 아시아태평양 의료정보학회의 헬스케어 IT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20곳 이상의 해외 병원과 디지털 병원 혁신 사업을 추진한 경험도 갖췄다.
 
황희 대표는 “그동안 의료와 헬스케어 영역에서 쌓아온 경험을 기반으로 카카오가 글로벌 시장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를 혁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준규 기자 / sky_ccastle , jgyang@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3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OMG와 하이어뮤직레코즈 대표직에서 물러나 새 기획사를 준비 중에 있는 '박재범'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구오섭
글로리서울안과
박승림
인하대병원
박재범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1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2-01-26 17: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