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DGB대구은행, 2022 하반기 DGB글판 선보여

이성표 일러스트에 정호승 시인 문구 삽입

우리 마주보며 함께 힘을 내요 응원 메시지 담아

기사입력 2022-08-02 13:58:38

▲ DGB대구은행은 수성동 본점 서편 3층에 일러스트와 글귀가 어우러진 감성의 2022년 DGB글판을 게시했다고 2일 밝혔다.[사진=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은 수성동 본점 서편 3층에 일러스트와 글귀가 어우러진 감성의 2022DGB글판을 게시했다고 2일 밝혔다.
 
DGB2011년 첫선을 보인 DGB글판은 현재 가로 23m·세로 4.2m의 대형 크기에 의미 있는 글귀와 이와 어우러지는 그림을 한데 담아 다양한 버전을 선보이며 지역민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코로나19 극복의미를 담은 응원을 글판에 게시해 한동안 감성 글판을 게재하지 않았던 DGB대구은행은 2022년 첫 글판으로 이번 DGB글판을 선보인다.
 
DGB글판 문구는 정호승 시인의 시 넘어짐에 대하여에서 따왔다. ‘아직도 넘어질 일과·일어설 시간이 남아 있다는 것은 큰 축복이다. 일으켜 세우기 위해 나를 넘어뜨리고·넘어뜨리기 위해 다시 일으켜 세운다. 할지라도라는 구절을 통해 지역민들에게 용기를 북돋아 주고 함께 힘을 내자는 의미를 담았다.
 
글귀와 어우러지는 일러스트는 기존 DGB글판에서 여러 번 작품을 선보인 바 있는 이성표 작가의 그림이다. 따듯한 색감의 파란색 새들의 그림으로 우리 함께 마주 바라보며 위로하자는 의미를 담고자 선정됐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DGB글판은 추후 주기적으로 교체될 방침이다. 또 지역민과 고객에게 한 마디 말로 따듯한 위로와 힘을 줄 수 있는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병건 기자 / gbg@skyedaily.com]
  • 좋아요
    11

  • 감동이에요
    3

  • 후속기사원해요
    3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기작으로 영화 ‘더 디너’(가제)를 택한 배우 '장동건'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미숙
장동건
디엔터테인먼트컴퍼니
전재호
파이낸셜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탄생‧소멸의 과정 거칠 뿐… 암호화폐 사라지지 않아”
핀테크·분산금융·암호화폐 연구하는 디지털자...

“다양하고 거침없는 아이디어가 우리의 힘”
자유와 존중을 바탕으로 발전하는 인디게임 개발...

미세먼지 (2022-08-09 11: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