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노동
인천환경공단, 변화·미래 발전 2040 비전 잰걸음
인천 환경의 미래 책임 선도… 성장 노력의 17년 역사
선행 4대 전략, 8개 과제 선도와 12개 과제 선정 눈길
김양훈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1 11:45:27
 
▲ 인천환경공단이 22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창립 18년 차를 맞아 변화와 미래 발전을 위한 2040 비전 선포식을 개최한다.   인천환경공단
 
인천환경공단이 22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창립 18년 차를 맞아 변화와 미래 발전을 위한 2040 비전 선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공단의 창립부터 현재까지 17년 동안의 성장과 노력을 돌아보고 변화와 미래 발전을 향한 17년을 준비하는 이야기를 함께 나누는 자리로 마련했다.
 
행사는 공단 직원들로 구성된 밴드동호회의 멋진 공연으로 내·외빈을 맞이하며17년 동안 공단 발전을 위해 노력한 역대 이사장과 시민 서포터즈, 퇴직직원 대표에게 감사의 마음도 전한다. 
 
2040 비전 선포식에서는 ‘인천 환경의 미래를 책임지고 선도하는 인천환경공단’이라는 비전을 선포하며 시민들에게 더 나은 환경서비스를 제공하고 신뢰받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한다. 
 
2040 비전은 17년간 환경전문공기업으로서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2040년까지의 국가환경종합계획, 인천광역시 주요 환경계획과 연계하여 설정됐다. 
 
비전에서는 인천 환경의 미래를 책임질 선행 4대 전략인 △시설 선진화 △공공성 강화 △재정 건전화 △조직 효율화와 8대 과제, 미래를 선도하는 4대 전략인 △안전한 환경시설 운영 △완벽한 자원순환 실현 △신속한 기후변화 대응 △편리한 환경정보 제공과 12대 과제가 설정되어 시민 환경서비스 제공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공단은 하수처리장 4곳과 위생처리시설 2곳의 관리·운영기관으로 2007년 출범했다. 
 
그동안 처리한 하수는 38억8000만 t, 생활폐기물은 402만t이며, 제거한 오염물질은 142만t에 달한다. 대기오염물질 배출량도 최대 86% 감축하며 깨끗하고 쾌적한 인천을 만들어왔다. 
 
공단은 올해 대한민국 1위 환경공기업 인천환경공단을 목표로 △스마트 하수도 관리체계 구축 운영 △자원순환 100%달성 △전략적 기후변화 대응 △시민 환경서비스 고도화 달성을 통해 시민들에게 최고의 환경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최계운 이사장은 “이번 비전은 환경 진화를 위한 국제적 방향과 국가의 환경정책, 인천시 시정철학을 반영해 심도 있게 설정했다”면서 “비전 달성을 통해 인천의 환경을 책임지고 시민들의 자부심을 높이는 선진 환경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