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권오진의 빌딩거래

빌딩에 부과되는 양도소득세…철저한 파악 필요

차익 시현하더라도 수익 적을 수 있어…매입 전 시뮬레이션 필요

스카이데일리(skyedailyskyedaily.com)

필자약력 | 기사입력 2020-05-18 13:49:55

▲ 권오진 원빌딩 이사
빌딩을 양도 할 때 납부하는 세금으로는 양도소득세가 있다. 돈을 받고 팔면 ‘양도’ 무상으로 주면 ‘증여’ 소유자가 사망하여 명의가 변경되면 ‘상속’이 된다. 양도세는 이익을 본 만큼에 대하여 매도하는 사람이 내야 하지만 증여나 상속은 돈을 받지 않고 넘기는 것이므로 부동산을 넘겨 받는 사람이 세금을 내야 한다. 
 
양도소득세는 과세표준액(소득금액)에 따라 세율이 차등으로 적용되는 세금이다. 매도 금액을 취득 금액과 필요경비 제하고 나서 차액 부분에 대하여 내는 세금이라 취득 금액과 매도 금액 차이가 크면 클수록 세금이 많이 나온다. 
 
공동명의인 경우 양도 차익이 지분대로 나누어져 소득 금액이 분산되는 효과가 있다. 자연히 낮은 세율을 적용 받는다. 그래서 공동 명의가 절세 측면에서 유리하다. 
 
공식은 아래와 같다. 
 
▲ [표=필자제공]
 
장기특별공제와 양도세율을 아래와 같다.
 
▲ [표=필자 제공]
 
이러한 공식으로 양도소득세를 내는데 이는 빌딩 매입부터 염두에 두어야 할 부분이다. 차액은 남는데 이것저것 제하면 생각보다 손에 쥐는 게 적을 수도 있어서 매도하기 전에는 시뮬레이션을 돌려보고 매도를 하여야 한다.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문태곤' 강원랜드 대표이사의 집이 있는 동네의 명사들
김동현
대명건설
문태곤
강원랜드
전현무
SM C&C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사각지대 놓인 ‘미혼부 가정’ 돕기 위해 나섰죠”
아이 출생신고조차 어려운 싱글대디를 위해 법적...

미세먼지 (2020-05-31 19: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좋음 : 25)
  • 대구
  •  
(나쁨 : 52)
  • 인천
  •  
(좋음 : 30)
  • 광주
  •  
(양호 : 34)
  • 대전
  •  
(나쁨 :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