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국민의힘, 윤미향 사퇴 촉구…민주당 향해 “결단해라”

정의연 활동으로 비례대표 추천된 것인데 명분 사라져

4개월 간 수사 진행했음에도 핵심 의혹 밝히지 못해

조성우기자(jsw5655@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09-15 14:01:38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국민의힘이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의 사퇴를 촉구했다. [사진=뉴시스]
 
검찰이 정의기억연대(정의연) 부정회계 의혹과 관련이 있는 윤미향 더불어민주당(민주당) 의원을 불구속 기소한 가운데 국민의힘이 윤 의원의 사퇴를 촉구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윤 의원이 정의연 시절에 어떤 방식으로 활동했는지, 어떤 방식으로 영업했는지 기소로 전모가 드러났다”며 “치매 할머니의 기부를 유도하는 등 기소된 죄명이 무려 8개가 되는 상황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의연 활동 때문에 비례대표에 추천됐는데 그 활동가에게 이런 불법이 있었으니 추천 명분이 전혀 없는 것이다”며 “조속히 사퇴하는 것이 맞고 윤리위원회에 제소하는 것을 검토할 것이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여당의 결단을 촉구하기도 했다. 그는 “이렇게 기소된 혐의만으로도 의원직을 유지하지 못한다”며 “민주당 지도부는 결단해서 윤 의원을 사퇴시키거나 제명해 국민이 납득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주 원내대표는 검찰의 수사에 대해서도 불만을 나타냈다. 그는 “기소 죄명이 8개인데 이 수사를 선뜻 받아들일 수 없다. 중요 대목들이 기소에서 제외됐다”며 “네 달 수사를 진행했음에도 핵심 의혹 혐의들에 대해 밝힌 바 없는 반쪽짜리 면피성 수사다”고 지적했다.
 
김은혜 국민의힘 대변인 역시 같은 날 논평을 통해 “‘미숙했으나 불법은 없었다’던 윤 의원의 치밀하고 명백한 억대 횡령 불법혐의가 밝혀졌다”며 “기소 내용대로라면 윤 의원은 역사의 아픔인 위안부 할머니를 자신의 돈벌이와 출세도구로 활용한 것이다”고 비판했다.
 
이어 “임명을 멈춰달라는 요청에도 불구하고 윤 의원 공천을 밀어붙인 민주당 역시 무거운 책임을 피할 수 없다”며 “검찰수사 후 입장을 밝히겠다는 약속대로 국민에 대한 사과 그리고 윤 의원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발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성우 기자 / 시각이 다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김승연 한화 회장의 신임을 받아 한화시스템 수장에 오른 김연철 대표가 사는 동네의 명사들
김연철
한화정밀기계
오하영
성균관대학교 의과대 의학과 내과학교실
이선희
후크엔터테인먼트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모든 아동의 권리 실현을 위해 앞장서죠”
전 세계 아동이 온전히 권리 누리는 세상 위해 ...

미세먼지 (2020-09-08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