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헤드라인 뉴스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고용부 “대기업일수록 학력 따른 임금 격차 적어”

“노동시장 내 임금 격차 및 양극화 완화 등 공정한 임금질서 구축 기여 기대”

이창현기자(chlee@skyedaily.com)

기사입력 2020-11-19 17:38:41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고용노동부는 19일 ‘2020년 6월 기준 사업체 특성별 임금 분포 현황’을 임금 직무 정보 시스템을 통해 발표했다. 사진은 테헤란로 전경. ⓒ스카이데일리
 
 
정부가 올해 동종 업계에서 자신과 직무, 성별, 근속 연수 등이 비슷한 사람이 대략 얼마만큼의 연봉을 받는 지 파악할 수 있게 주는 자료를 공개했다.
 
고용노동부(노동부)19‘20206월 기준 사업체 특성별 임금 분포 현황을 임금 직무 정보 시스템을 통해 발표했다. 사업체 특성별 임금 분포 현황은 사업체 규모와 업종, 경력을 포함한 직무 특성, 성별과 학력 등 인적 속성 등에 따른 평균 임금 수준을 보여주는 자료로, 노동부가 해마다 내놓는 고용 형태별 근로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산출된다.
 
앞서 노동부는 올해 220162018년 고용 형태별 근로실태조사 결과를 근거로 한 임금 분포 현황을 처음으로 발표했다. 이번에 두 번째로 공개한 임금 분포 현황은 20172019년 통계를 토대로 올해 6월 기준 임금을 추정한 결과다.
 
노동부가 공개한 임금분포 현황을 살펴보면 500인 이상 대기업의 경영 및 회계 관련 사무직에 학력은 대졸 이상, 근속 연수는 1년 미만인 노동자의 평균 연봉은 3347만원으로 나타났다.
 
같은 조건에 근속 연수가 10년 이상인 사람의 평균 연봉은 8651만원으로 이는 연공성(근속 연수에 따라 임금이 오르는 정도)이 강하다는 것을 방증한다.
 
대졸 이상 노동자의 평균 임금에 대한 고졸 이하 노동자 임금의 비율은 500인 이상 사업체(70.2%)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대기업일수록 학력에 따른 임금 격차가 그만큼 작다는 얘기다. 대졸 이상에 대한 고졸 이하의 임금 비율이 가장 낮은 것은 100~299인 사업체(59.2%)였다.
 
고졸 이하 노동자와 대졸 이상 노동자의 임금차이가 가장 적은 직업은 단순노무 종사자’(87.34%)인 것으로 나타났다. 임금차이가 가장 크게 나타난 직업은 판매종사자’(64.17%)였다.
 
한편, 노동부가 임금 분포 현황을 공개하는 것은 업종별 유사 기업의 임금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임금 격차 완화를 유도하는 데 목적이 있다. 동종 업계에서 상대적으로 적은 임금을 주는 기업에서는 임금 인상 압박이 커질 수 있고 상대적으로 고임금인 기업에서는 임금 인상을 자제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류경희 노사협력정책관은 임금정보를 영업비밀로 인식하는 경향이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임금정보 기반의 확충과 다양한 통계의 제공이 장기적으로 노동시장 내 임금 격차 및 양극화 완화 등 공정한 임금질서 구축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창현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의 집&빌딩

뮤지컬 배우이자 하이라이트에서 메인보컬을 맡고있는 가수 '양요섭'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서창진
한양대학교
양요섭
하이라이트
장중호
아이에스플러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정책활동에 힘쓰고 있죠”
2017년 출범해 세미나·독서모임 꾸준한 행보… ...

미세먼지 (2020-11-28 00: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