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삼성타운 인근 브랜드 ‘래미안 싹쓸이’ 촉각

[재건축 르포]<90>-서초무지개아파트…내년 3월 시공사 선정 ‘아직 예측불허’

이채은기자(cwlee9279@skyedaily.com)

기사입력 2014-06-23 00:07:42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우성아파트1·2·3차’ ‘신동아아파트’와 함께 강남역 5대 재건축 단지로 손꼽힌다. 강남역 역세권에는 삼성그룹 사옥들이 모여 있는 삼성타운이 형성돼 있다. 이런 이유로 삼성물산은 이 지역 5곳의 재건축 단지를 모두 수주해 ‘서초 래미안 타운’을 만들겠다는 야심찬 꿈을 내비치고 있다. 우성아파트 1·2·3차의 시공사는 이미 삼성물산으로 정해졌고 남은 곳은 신동아아파트와 서초 무지개아파트 두 곳이다. 업계에서는 삼성물산이 두 곳의 시공사로도 선정될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다.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반경 1km 이내에 2·3호선 신분당선 역이 위치해 있을 뿐만 아니라 남부터미널, 강남터미널 등의 교통시설도 가깝다. 또한 주변에 서초구청, 외교센터, 인재개발원, 법원, 검찰청 등의 관공서와 예술의 전당, 중앙도서관, 서울교대 등의 문화 및 교육시설이 있다. 아울러 우면산, 청계산, 구룡산, 양재천 등의 자연환경까지 갖추고 있다. 1978년 12월 입주한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9개동 12층 규모 총 1074세대로 이뤄져 있다. 용적률 300%를 적용한 재건축이 완료된 후에는 10개동 지하 3층~지상 35층으로 구성된 총 1603세대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재건축 조합은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가 서초타운 조성을 두고 관심을 모으고 있는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현황 및 사업추진 상황 등을 취재했다.

 
 ▲ 1978년 입주한 서초무지개아파트는 9개동 12층 규모로 총 1074세대로 이뤄져 있다. 재건축이 완료된 후에는 용적률 300%를 적용해 지하 3층~지상 35층으로 구성된 총 1608세대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지도는 서초무지개아파트 위치도. ⓒ스카이데일리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335-1번지 일대에 위치한 서초 무지개아파트가 용적률 300%를 적용해 10개동 지하 3~지상 35층으로 변모하게 된다. 대지면적은 약 53900.
 
건설 규모는 전용 43225세대, 전용 59(소형 임대주택 138세대 포함) 303세대, 전용 72200세대, 전용 84551세대, 전용 104124세대, 전용 11962세대 등 총 1603세대다.
 
서울시에서 용적률을 300%로 완화시켜주는 대신 공원부지 약 610007.2%를 기부채납하고 소형임대주택을 138세대로 늘리기로 하면서 재건축 규모가 커졌다. 일반 분양분은 아직 구체적으로 확정되지 않은 상태다.
 
201512~20164월 사이에 이주 예상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은 지난 2004년 12월 서초구 아파트 개발기본계획이 고시되면서 본격 시작됐다. 이후 서초무지개 아파트는 20065월 재건축정비사업 추진위원회를 설립했다.
   
20119월에는 기존 256%였던 용적률을 300%로 상향시키는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서초 무지개아파트 개발기본계획변경안이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조건부 가결로 통과됐고, 같은 해 1029일 개발기본계획이 변경고시됐다. 2012년에는 6월에는 동의률 87.17%로 조합설립인가를 받았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손근수 재건축 조합장은 현재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는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

공원부지과다 문제로 조합원 간 갈등 빚어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은 지난 2004년 12월 서초구 아파트 개발기본계획이 고시되면서 본격 시작됐다. 이후 서초무지개 아파트는 20065월 재건축정비사업 추진위원회를 설립했다.
   
20119월에는 기존 256%였던 용적률을 300%로 상향시키는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서초 무지개아파트 개발기본계획변경안이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조건부 가결로 통과됐고, 같은 해 1029일 개발기본계획이 변경고시됐다. 2012년에는 6월에는 동의률 87.17%로 조합설립인가를 받았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손근수 재건축 조합장은 현재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는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

공원부지과다 문제로 조합원 간 갈등 빚어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201512~20164월 사이에 이주 예상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은 지난 2004년 12월 서초구 아파트 개발기본계획이 고시되면서 본격 시작됐다. 이후 서초무지개 아파트는 20065월 재건축정비사업 추진위원회를 설립했다.
   
20119월에는 기존 256%였던 용적률을 300%로 상향시키는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서초 무지개아파트 개발기본계획변경안이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조건부 가결로 통과됐고, 같은 해 1029일 개발기본계획이 변경고시됐다. 2012년에는 6월에는 동의률 87.17%로 조합설립인가를 받았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손근수 재건축 조합장은 현재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는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

공원부지과다 문제로 조합원 간 갈등 빚어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은 지난 2004년 12월 서초구 아파트 개발기본계획이 고시되면서 본격 시작됐다. 이후 서초무지개 아파트는 20065월 재건축정비사업 추진위원회를 설립했다.
   
20119월에는 기존 256%였던 용적률을 300%로 상향시키는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서초 무지개아파트 개발기본계획변경안이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조건부 가결로 통과됐고, 같은 해 1029일 개발기본계획이 변경고시됐다. 2012년에는 6월에는 동의률 87.17%로 조합설립인가를 받았다.
 
서초 무지개아파트 손근수 재건축 조합장은 현재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손 조합장은 이어 사업이 순탄하게 흘러가기만 한다면 201512~20164월 사이에는 이주가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는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

공원부지과다 문제로 조합원 간 갈등 빚어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조합에 따르면 현재는 건축위원회 심의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7월 중에는 결정이 날 것으로 보고 있다. 8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 총회를 열고 내년 10월 말에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을 예정이다. ⓒ스카이데일리

공원부지과다 문제로 조합원 간 갈등 빚어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한 가지 걸림돌이 남아있다. 다른 아파트 단지에 비해 많은 녹지공간을 놓고 조합원들의 의견이 갈려 양측 간 갈등이 빚어지고 있는 것. 재건축 조합은 지난해 11월 정기총회에서 조합설립 당시 사업계획을 그대로 추진하기로 조합원들의 동의를 이끌어냈으나 여전히 불만이 표출되고 있다.
 
공원부지가 넓으면 아파트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은 향상되는 장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대지면적이 좁아져 용적률을 많이 받기가 어렵다. 용적률이 낮아지면 일반분양 세대가 줄어들 수밖에 없고 조합원들의 분담금 규모가 커지게 된다. 이 때문에 일부 조합원들이 반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손 조합장은 공원부지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과다해 서울시에 수차례 조정을 요구했지만 공원부지 면적 축소 및 위치 이동은 공공의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어쩔 수 없이 공원부지를 그대로 두고 재건축을 밀어붙이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서초 무지개아파트 재건축 과정에는 ‘공원부지’라는 걸림돌이 남아 있다. 무지개아파트가 다른 아파트에 비해 녹지공간이 많아 이를 두고 조합원들 간의 의견이 갈리고 있는 것이다. 공원부지가 있으면 단지로서의 주거요건이 좋아지는 장점이 있지만, 조합원 입장에서는 분담금 규모가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스카이데일리

또 그는 삼성물산의 서초 래미안 타운조성 추진으로 서초 무지개아파트 시공사 선정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는 것과 관련, “시공사는 내년 3월 말쯤 정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서초 우성아파트의 경우 서울시의 공공관리제 적용을 받아 재건축 사업이 추진된 탓으로 시공사가 우선적으로 선정됐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공공관리제와 무관해 시공사 선정이 사업시행인가 뒤에 결정된다.
 
손 조합장은 시공사가 삼성물산으로 선정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전혀 예측할 수 없다. 어떻게 될 지는 그 때 가봐야 안다며 선을 그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에 대해 인근 부동산 관계자는 주민 10명 중 7명은 삼성물산을 선호하고 있고, 이미 삼성물산으로 결정된 것으로 알고 있는 사람들도 많다고 전했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조합원들, 재건축 후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가격대 기대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대형평형인 139.78의 가격은 한때 15억원 선에 거래가 이뤄진 적도 있었지만 현재는 4억원이나 떨어졌다고 한다. 소형평형 선호 추세에 따라 61.75가격이 가장 하락세가 둔하다는 설명이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 인근 부동산에 따르면 현재 서초 무지개아파트의 시세는 전용면적 61.7563000만원~5000만원, 82.1883000~5000만원, 117.1110억원, 139.7811억원 정도다.
 ⓒ스카이데일리

이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재건축 완화 정책으로 급매물이 많이 나와 올 2~3월에 거래가 많이 이루어졌다. 상반기에만 대략 30건 정도 거래가 성사됐다현재는 매물이 꾸준히 있기는 하지만 문의는 그리 많지 않은 소강상태라고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서초 무지개아파트는 주변의 다른 아파트들이 길쭉한 형태인데 반해 반듯한 정사각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효율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주변에 기본시설들이 이미 갖춰져 있는 등 인프라가 좋아 재건축 후의 전망은 좋게 본다주민들 또한 기대감에 부풀어있지만 부동산 시장이 워낙 침체돼 있다 보니 아직은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이 관계자는 지나친 감이 없지 않지만 서초 무지개아파트 조합원들은 재건축 후 주변 반포 래미안 퍼스티지의 가격만큼은 오르기를 내심 바라고 있는 것으로 안다그렇지만 서이초·서운중이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학군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니어서 분양이 잘 이뤄질지는 미지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시세에 따르면 현재 반포래미안 퍼스티지 전용면적 84.93의 가격은 135000만원, 115.65의 가격은 189500만원, 135.92의 가격은 21억원 정도로 형성돼 있다.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평범 주부들의 바느질 한땀한땀 작품이 됐네요”
현대판 규방(안방) 마님들의 세요각씨(바늘)…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