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

 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트럼프 美대통령, “2차 북미회담 장소 3~4곳 고려”

개인 별장 마라라고 리조트 거론… 회담 일정은 중간선거 이후 될 듯

이한빛기자(hblee@skyedaily.com)

기사입력 2018-10-10 12:05:48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제2차 남북정상회담의 개최지로 3~4곳을 고려중이라고 밝혔다. 일정은 오는 11월 6일 중간선거 이후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9(현지시간) 2차 북미 정상회담의 개최장소와 일정에 대해 짤막하게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대사의 사임에 대해 이야기하는 자리에서 현재 북미정상회담 장소는 3~4곳 정도를 고려하고 있다1차 회담 개최지인 싱가포르도 훌륭했지만, 이번에는 아마 다른 장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거론되는 지역은 유럽의 중립지대와 평양, 미국, 판문점 등이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의 개인 별장인 마라라고 리조트도 개최지 중 한 곳으로 거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개최될 가능성에 대해 김정은 위원장이 좋아할 것이다. 나도 좋다고 말했다.
 
정상회담 개최일은 오는 116일 열리는 중간선거 이후가 될 전망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은 중간선거 이후가 될 것이다. 지금 당장은 갈 수 없다회담의 일정을 조율하기에는 선거유세 일정이 바쁘다고 말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지난 7일 방북에 대해서는 놀라운 속도라며 우리는 김 위원장과 매우 좋은 관계다. 나는 그를 좋아하고, 그는 나를 좋아한다고 평했다.
 
그러나 아직 우리는 대북제재를 풀지 않았다. 해제하고 싶지만, 우리도 제재 해제를 통해 얻는 게 있어야 한다며 비핵화 없이 제재 해제도 없다는 기존 주장을 고수했다.
 
[이한빛 기자 / 행동이 빠른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청년들이 열심히 일하는 것 자체가 사회봉사죠”
몸에 부담주지 않는 다이어트 식품과 뷰티 제품 ...

미세먼지 (2018-10-19 14:00 기준)

  • 서울
  •  
(최고 : 14)
  • 부산
  •  
(좋음 : 25)
  • 대구
  •  
(좋음 : 17)
  • 인천
  •  
(좋음 : 23)
  • 광주
  •  
(최고 : 15)
  • 대전
  •  
(좋음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