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스타트업과 환경 문제 해결 박차

환경 문제 해결 위한 H-온드림 C 프로그램…올해 3개 프로젝트 최종 선발

팀별 5000만원 지원…최우수 프로젝트 선정 시 1억5000만원 추가 지원

오창영기자(cyoh@skyedaily.com)

기사입력 2021-07-30 15:12:12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현대자동차그룹은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사업의 ‘H-온드림 C’ 프로그램을 통해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은 H-온드림 C 프로그램에 최종 선발된 프로젝트. [사진=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재단이 국내 스타트업과 손잡고 환경 문제 해결에 나서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사업의 ‘H-온드림 C’ 프로그램을 통해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는 현대차그룹과 정몽구재단이 우리 사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고민하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투자하는 사업이다. 해당 사업은 △스타트업의 시장 검증을 지원하는 ‘H-온드림 A’ △성장 가속화를 지원하는 ‘H-온드림 B’ △현대차그룹과 협력해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H-온드림 C’ 등 크게 세 가지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현대차그룹과 정몽구 재단은 H-온드림 C 프로그램을 추진하고자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 간 129개의 스타트업과 70개의 계열사 팀으로부터 접수 신청을 받았다. 이어 1차로 스타트업 12개팀, 계열사 23개팀을 선발했다. 2차 땐 9개팀으로 추려졌다.
 
현대차그룹과 정몽구 재단은 이달 말 대학교수 등 외부 전문가 심사위원 비중을 60% 수준으로 확대한 최종 심사를 거쳐 3개 프로젝트를 H-온드림 C 프로그램의 최종 대상 프로젝트로 선정했다.
 
33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3개의 스타트업-현대차그룹 계열사 합작 팀은 △현대차 현대PT생기3팀-스타트업 ‘쉐코’(나노섬유·드론기술 활용 공장 폐수 처리 시스템 고도화) △현대차증권 대체금융팀·현대엔지니어링 민자개발팀-스타트업 ‘루트에너지’(유휴 부지 활용을 통한 태양열 발전 설비 설치·수익금 환원 프로젝트) △현대로템 제철설비사업팀-스타트업 ‘이옴텍’(제강 슬래그·폐플라스틱 활용 친환경 아스팔트 개발 프로젝트) 등이다.
 
이들 3개 팀은 프로젝트 실행 지원금 5000만원을 각각 지원 받아 약 4개월 간 환경 문제 해결을 수행하게 된다. 이후 연말에 열릴 최종 성과 공유회에서 프로젝트 수행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여기서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되는 팀은 1억5000만원의 지원금을 추가로 지원받는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전 세계적인 이슈인 기후 변화의 물결 속에서 그룹사 차원의 경험과 역량을 활용해 스타트업들과 함께 해결책을 찾아나갈 것이다”며 “앞으로도 환경 문제에 각별한 관심을 가지고 친환경 가치 추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창영 기자 / 판단이 깊은 신문 ⓒ스카이데일리]

  • 좋아요
    0

  • 감동이예요
    0

  • 후속기사원해요
    1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스카이 사람들

more
“동정의 시선이 아닌 피해자로서 고아의 권리를 찾아주죠”
요보호아동 및 보육원 퇴소자 위한 인권사업 진...

미세먼지 (2021-09-20 22:3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