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그래미의 벽' BTS 본상 후보 탈락…외신들 의문 제기

기사입력 2021-11-24 11:22:51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21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AMA)에서 '올해의 아티스트''페이버릿 팝송''페이버릿 팝 듀오·그룹' 등 3관왕을 차지한 후 '페이버릿 여성 라틴 아티스트' 상을 받은 베키지(가운데)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방탄소년단(BTS)이 내년 2월 열릴 ‘제64회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 본상 후보에서 제외돼 외신들이 의문점을 제기하고 있다. 
 
23일(현지시간) 그래미 어워드를 주관하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에 따르면 지난 5월 발표한 BTS의 영어 싱글 '버터(Butter)'는 본상이 아닌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에 올랐다. 올해 3월 열린 ‘제63회 그래미 어워드’에 이어 2년 연속 같은 부문 후보로만 지명된 것이다. 
 
외신들과 BTS측은 올해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신인상인 ‘베스트 뉴 아티스트’를 일컫는 본상 4대 후보 중 하나에 오를 것으로 기대 했었다.
 
포브스, 빌보드는 BTS가 ‘올해의 레코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될 것이라고 전망했었다. BTS 측도 올해 그래미 4대 본상 ‘제너럴 필드’ 후보에 들 것이라 기대감을 내비쳤었다.
 
그러나 최근 로스앤젤레스타임스는 글로벌 팝 돌풍 BTS가 블록버스터급 한 해를 보냈음에도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 배제됐다고 보도했다.
 
AP 통신은 BTS의 ‘버터’가 탈락됐다는 것이 놀랍다고 전했다.
 
이들이 이같이 기대할 수 있었던 근거는 많다. BTS는 앞서 그래미와 함께 미국의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히는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대상 격인 ‘아티스트 오브 더 이어’를 수상했다. 
 
또한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도 올해 ‘톱 듀오·그룹’,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소셜 아티스트’, ‘톱 셀링 송’까지 총 4관왕을 달성했다. 
 
BTS가 지난 63회 그래미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서 수상하지 못한 것과 달리 이번 64회 그래미에서는 수상을 할 수 있을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쟁 후보는 토니 베넷&레이디 가가, 저스틴 비버&베니 블랑코, 콜드플레이, 도자 캣&SZA다.
 
‘그래미 어워드’는 전미 레코딩 예술 과학 아카데미(NARAS)에서 주최하는 음반 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으로 지난 1959년 시작됐다. 

 [이두경 기자 / doorilee81 , dklee@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바이오시밀러 시장에서 호조를 보이고 있는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고한승 사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김인
삼성SDS
노태욱
LIG건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1-12-04 23: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