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로 보는 상권|빌딩|재건축 뉴스

뒤로 리스트 인쇄
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

박남춘 시장, 독일 싸토리우스 회장과 송도투자 협의 진행

요아킴 크로이츠버그 회장 접견, 3억불 투자 후속 진행 논의

박 시장 송도 바이오의약 원부자재 글로벌 허브 위한 지원 약속

기사입력 2021-11-25 16:16:21

▲[왼쪽]싸토리우스사(社) 요아킴 크로이츠버그 회장, 박남춘 인천시장 모습[사진=인천시]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박남춘 인천시장이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독일의 글로벌 생명과학 기업인 싸토리우스사()의 요아킴 크로이츠버그 회장을 접견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3일 싸토리우스사가 인천시 등과 송도국제도시에 3억불 규모의 바이오의약 원부자재 시설투자와 관련한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한 이후 후속 진행 상황 등 논의를 하기 위해서다.
 
박 시장은 인천 송도가 싸토리우스의 아시아 주요 생산 거점 구축을 위한 최고의 선택이라며 송도가 바이오의약 생산뿐만 아니라 원부자재 수급에서도 글로벌 허브가 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싸토리우스는 지난해 11월 송도 내 바이오의약 원부자재 제조·연구개발 및 교육시설 건립을 위해 1억불 규모의 시설투자를 골자로 하는 투자의향서를 인천경제청에 제출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이달 초에는 시설투자 규모를 3억불 규모로 확대하는 내용의 투자유치 양해각서를 산업부, 복지부, 인천시 등과 함께 체결했다.
 
1870년 독일에서 설립된 싸토리우스는 생명과학 분야 연구 및 공정 관련 제품, 장비 등을 공급하고 이와 관련된 기술 서비스를 지원하는 바이오 연구·공정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이다.
 
세계 각국에 60개 이상 지사를 운영하고 있는 기업으로서 지난해 기준 임직원 1600여명에 매출액이 32000억원에 달하는 생명과학의 기업으로 정평이 나있다.
 
한편, 싸토리우스는 송도에 일회용백, 세포배양배지, 제약용 필터, 멤브레인 등의 생산시설을 건립해 전 세계 수출의 거점으로 육성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바이오의약 공정 분야 연구개발 및 교육사업 추진, 국내 기술이전 및 연관산업 동반성장 등과 관련해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김양훈 기자 / , yhkim@skyedaily.com]
  • 좋아요
    0

  • 감동이에요
    0

  • 후속기사원해요
    0

  • 화나요
    0

  • 슬퍼요
    0

<저작권자 ⓒ스카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바이오시밀러 시장에서 호조를 보이고 있는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고한승 사장이 사는 동네의 명사들
고한승
삼성바이오에피스
김인
삼성SDS
노태욱
LIG건설
뒤로 리스트 인쇄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등록하기

미세먼지 (2021-12-04 23:00 기준)

  • 서울
  •  
(양호 : 38)
  • 부산
  •  
(최고 : 15)
  • 대구
  •  
(좋음 : 21)
  • 인천
  •  
(좋음 : 26)
  • 광주
  •  
(좋음 : 29)
  • 대전
  •  
(보통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