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건설·자동차
기아 스포티지 PHEV, 독일 자동차 전문지 평가 1위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 평가 편의성·주행·경제성 1위
아우토빌트 평가 결과 바디·주행·경제성 등 5개 항목 1위
양준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2-06-19 11:33:01
 
▲ 기아 스포티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가 독일 유력 매체 비교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하며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사진=기아 제공]
     
기아 스포티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가 독일 유력 매체 비교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하며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19일 기아는 스포티지 PHEV가 독일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와 아우토빌트가 최근 실시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 비교 평가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차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자동차의 본고장 독일에서 신뢰성 높은 자동차 매거진인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와 아우토빌트의 평가 결과는 독일뿐만 아니라 유럽 소비자들이 차량을 구매할 때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된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 최근호에 게재된 이번 비교 평가는 기아 스포티지, 도요타 라브4, 오펠 그랜드랜드, 볼보 XC40 등 유럽에서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는 4개의 PHEV 차량을 대상으로 △바디 △안전성 △편의성 △파워트레인 △주행 △친환경성 △경제성 등 7가지 평가항목에 걸쳐 진행됐다.
 
스포티지는 7가지 항목 중 편의성·주행·경제성 등 3가지 항목에서 1위를 차지하며 총점 649점으로 615점을 기록한 라브4를 제치고 종합 1위를 차지했다. 그랜드랜드는 603점, XC40는 566점으로 뒤를 이었다.
 
스포티지가 최고점을 획득한 편의성 부문은 △서스펜션 편의성 △전석 시트 편의성 △후석 시트 편의성 △멀티미디어 △공조시스템 △실내 소음 등 총 8개 세부 항목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또한 스포티지는 △주행 역동성 △핸들링 △스티어링 △회전반경 등 7개 세부 항목으로 구성된 주행 평가 부문과 △판매 가격 △잔존가치 △수리 비용 △연료 비용 등 8개 세부 항목으로 구성된 경제성 평가 부문에서도 가장 높은 점수를 받으며 경쟁력을 입증했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뒷자석 공간이 넉넉해 편안하고 다양하게 분할할 수 있는 시트를 통해 짐을 싣기에도 편리하다”며 “LED 헤드램프,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 등 고급 사양들을 대거 탑재한 점도 눈에 띈다”고 평가했다.
 
또 다른 독일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빌트도 기아 스포티지와 오펠 그랜드랜드 등 2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도 모델을 대상으로 △바디 △편의성 △파워트레인 △주행 △커넥티비티 △친환경성 △경제성 등 7가지 항목에 대한 평가를 진행했다. 이 중 스포티지는 바디, 주행, 경제성 등 5가지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으며 총점 559점으로 그랜드랜드(533점)를 제쳤다.
 
아우토빌트는 “스포티지 PHEV는 실내 공간이 여유로워 탑승객들에게 안락함을 제공하고 수하물을 싣기에도 편리하다”며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의 상호 작용이 모두 매끄럽고 조향감이 부드럽다”고 호평했다.
 
기아 관계자는 “‘2022 유럽 올해의 차’에 빛나는 EV6에 이어 스포티지 PHEV까지 호평 세례를 이어가며 높은 친환경차 기술 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