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광고·미디어
우수 문학작품, 카카오 ‘브런치’에서 만난다
문화예술위·카카오, 아르코 문학 장작 기금 사업 신설
브런치 통해 우수 문학 작품 발표·관련 프로모션 진행
양준규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2-11-21 16:51:48
▲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카카오가 손을 잡고 카카오 플랫폼 '브런치'를 작가들을 지원한다. [사진제공=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예술위)가 카카오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우수 문학작품 확산에 나선다.
 
예술위는 작품을 선정해 지원금 200만 원과 온라인 발표 기회를 지원하는 ‘아르코 문학 창작 기금(발표 지원)’ 사업을 올해 신설했다고 21일 밝혔다.
 
‘아르코 문학창작기금’ 사업은 작품발표를 위한 지면이 부족하다는 점이 문학창작 과정의 주요한 어려움으로 꼽히는 상황에서 새로운 발표 지면 확장을 통해 창작활동을 활성화하고자 마련됐다.
 
예술위는 카카오와 손잡고 사업 참여 작가의 다양한 활동 영역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달부터 양측은 카카오의 콘텐츠 퍼블리싱 플랫폼 브런치(Brunch)를 통해 우수 문학작품을 발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관련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브런치는 누구나 좋은 글을 읽고 쓸 수 있도록 지원하는 콘텐츠 플랫폼으로 현재 5만6000여 명의 작가가 활동하고 있다. 이번 지원 사업에 선정된 작가들도 브런치에서 작품을 ‘브런치북’으로 직접 선보이게 된다. 브런치의 다양한 이용자층을 기반으로 순수문학의 접점이 한층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예술위 관계자는 “브런치를 통해 더 많은 독자들이 문학을 향유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예술위원회는 작가와 독자의 연결고리를 더욱 늘려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차후 아르코 문학 창작 기금(발표 지원) 사업은 내년 3월 추진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541(청담동) 세신빌딩 9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5일,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조정진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