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야구
류현진 8년 최대 170억 원 받고 12년 만에 친정팀 한화 유턴
토론토서 FA 자격 얻었으나 부름받지 못하고 국내로
KBO 리그 100승 채우지 못한 미완의 작업 재개
박병헌 기자 기자페이지 + 입력 2024-02-22 11:56:29
 
▲ 류현진이 지난해 10월 2023시즌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를 마친 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면서 활짝 웃고 있다. 연합뉴스
  
코리안 몬스터류현진(36)이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온다.
 
류현진의 친정팀 한화 이글스는 류현진과 계약 기간 8년 최대 170억원에 계약했다22일 발표했다. 이로써 2012시즌이 끝나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로 직행한 류현진은 11시즌 동안 빅리거로 활약한 뒤 12년 만에 KBO리그로 복귀하게 됐다.
 
한화는 KBO리그 역대 최고 대우로 류현진을 예우했다. 총액 170억 원은 역대 KBO리그 최고액이다.
 
좌완투수 류현진은 2023시즌 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었으나 다른 구단의 부름을 받지 못하고 결국 국내로 유턴하게 됐다.
 
류현진은 양의지가 2023시즌을 앞두고 두산 베어스와 계약한 42년 최대 152억 원의 최고 총액을 1년 만에 경신했다.
 
계약 조건에는 기간 중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해 기존 계약을 파기할 수 있는 옵트 아웃도 포함됐다.
 
빅리그에서 류현진은 186경기에 등판해 78481세이브 평균자책점 3.27을 올렸다.
 
2019년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 같은 해 올스타전 선발 등판 등 코리안 빅리거 최초 기록도 세웠다.
 
애초 메이저리그 100승 달성을 열망했던 류현진은 78승에서 멈춘 채 한국으로 돌아왔다. 류현진의 KBO리그 개인 통산 성적은 98521세이브 평균자책점 2.80이다.
 
KBO리그 100승을 채우지 못하고 미국으로 떠났던 류현진은 한국으로 돌아와 미완의 작업을 재개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에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오늘자 스카이데일리
주요 섹션 기사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새문안로 26 청양빌딩 7층 | 전화 : 02-522-6595~6 | 팩스 : 02-522-6597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01703, 등록일 : 2011년 7월 18일, 발행·편집인: 조정진, 편집국장: 고동석
copyrightⓒ2011,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skyedaily@skyedaily.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옥